상단여백
기사 (전체 2,046건)
[ 커버스토리 ] "대형마트 허가하면 영세상인 전멸"
신세계가 외동 시외버스터미널 부지에 대형 마트를 출점시키려 한다는 소문이 돌자 인근 영세 상인들이 거세게 반발하고 있다. 김해의 대표적 재래시장인 부원동 새벽시장, 내동 대동상가, 외동 덕산상가 상
서영지 기자  |  2010-12-15 13:20
라인
[ 커버스토리 ]"터미널 짓는 것 말고 결정된 것 없다"
신세계·김해시 입장
김해시와 신세계는 해당 부지를 둘러싼 각종 의혹에 대해 불쾌하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김해시 윤정원 교통행정과장은 "현재까지 확정된 것은 신세계가 시민 숙원 사업인 시외버스 여객터미널을
강민지 기자  |  2010-12-15 11:58
라인
[ 커버스토리 ]"용도 변경되면 땅 값 최소 두 배 천문학적 차익"
◆ 김해 지역 부동산 업소 10곳에 물었더니김해시외버스터미널의 지구단위계획이 자동차 정류장 용지에서 상업용지로 변경될 경우, 신세계는 2배 이상의 시세 차익을 누릴 것으로 예상된다. 취재팀
강민지 기자  |  2010-12-15 11:47
라인
[ 커버스토리 ]신세계 특혜논란 의식 명분 쌓기 들어갔나?
현대식 시외버스 터미널 260억 들여 내년 7월 착...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김해시 외동 김해시외버스터미널이 마침내 정식 착공된다. 내년 7월께 현재 시외버스터미널 부지에 지하 1층 지상 3층 규모(연면적 4천485㎡)의 현대식 건물이 들어설
강민지 기자  |  2010-12-15 11:17
라인
[ 커버스토리 ] 인도 등 6개국 7개 도시와 결연
김해시가 '세계의 도시'들과 교류의 폭을 넓혀가고 있다. 김해시는 지난 1990년 일본 후쿠오카현 무나카타와의 교류를 시작으로 현재까지 6개국 7개 도시와 국제결연을 했다. 나머지 도시는 인도의 '
강민지 기자  |  2010-12-14 13:47
라인
[ 커버스토리 ]'디아스포라(흩어진사람들)' 網 구축 세계로 도약 채비
인제대 모국 체험 프로그램, 세계속 민족 네트워크 ...
최근들어 해외 입양인의 국제경쟁력에 대한 재조명 작업이 활발해 지고 있다. 장철균 전 스위스 대사는 지난 10월 12일 서울에서 열린 재외 동포 포럼을 통해 "한국의 재외 동포는 한국적
강민지 기자  |  2010-12-14 13:39
라인
[ 커버스토리 ]"내수만으론 부족하다" 김해 기업 세계로, 세계로!
70개 업체, 올해 3천여 만 달러 계약
무한 경쟁시대를 맞아 김해지역 수출기업들이 해외시장 진출을 위한 도약을 준비 중이다. 김해시는 중소기업진흥공단 경남본부,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등과 공동으로 지난 10월 28일부
오성택 기자  |  2010-12-14 13:28
라인
[ 커버스토리 ]"외국산 식료품 등 귀해 비싼게 흠"
파키스탄 캉런칸 씨
"이 라임 한 개 가격이 1천 원이예요. (말이 돼요?)"캉런칸(37·부산 강서구)씨는 주말이면 어김없이 김해 '외국인 거리'를 찾는다. 그는 한국인 아내와 결혼해 4년 전 귀화한 '한
서영지 기자  |  2010-12-14 13:18
라인
[ 커버스토리 ]최근 5년 새 등록 외국인만 '2배' 증가
최근 5년 사이 경남 김해지역에 공식적으로 등록된 외국인 수가 두 배 가까이 증가했다. 전국에서 가장 빠른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으며, 미등록 외국인까지 합하면 3만명이 넘을 것으로 추산되
서영지 기자  |  2010-12-14 13:07
라인
[ 즐거운 미술여행 ]몽마르트의 화가, 그 고독했던 삶 '오롯이'
알비로 가는 길이다. 파리에서 알비까지는 700km. 얼추 서울과 김해를 왕복하는 거리다. 프랑스에 도착한지 4일째. 시차는 회복되어 가는데 출발 전 밤을 새워 준비했던 계획들은 도착하자마
윤봉한 김해 윤봉한치과 원장  |  2010-12-14 12:03
라인
[ 커버스토리 ]다양한 언어 생경한 문화 뒤섞인 작은 지구촌
김해의 외국인 거리 '종로길'
■ 김해 외국인 거리 르포멀리 '서울 이태원'을 떠올릴 필요가 없다. 토요일이나 일요일, 다양한 나라의 음식과 문화를 체험해 보고 싶다면 김해의 원도심인 동상동, 서상동, 부원동 일대를 거
서영지 기자  |  2010-12-14 11:53
라인
[ 커버스토리 ]인도냐, 중국 서북부냐
허왕후 출신 지역 논란
인제대 이영식 교수는 허왕후가 인도에서 온 게 아니라고 보는 입장이다. 일연스님이 쓴 중 '가락국기'에 따르면 허왕후는 20명 가량의 일행과 함께 가야로 왔으며, 2대 거등왕과 3대 마품
황효진 기자  |  2010-12-14 11:39
라인
[ 커버스토리 ]우수한 철기문화 기반 동북아 삼각무역 주도
김해 분성산은 해발 382m의 낮은 산이다. 야트막한 나무계단을 오르다 체육공원을 지나고, 아무렇게나 튀어나온 바위를 딛다보면 정상인 만장대에 이른다. 분성산 정상에서 아래를 내려다보면 김
황효진 기자  |  2010-12-14 11:29
라인
[ 커버스토리 ]다문화의 용광로, 국제도시 김해
힌두교를 믿는 인도와 네팔 사람들은 상대방을 만났을 때, '나마스테'라고 인사합니다. "안녕하세요" 정도로 해석해도 무방하지만, 좀 더 적극적으로 해석하자면 "'당신 안의 신에게 문안
취재보도팀 기자  |  2010-12-14 11:07
라인
[ 신김해지리지 ]허세 없는 산세, 너른 들의 중심을 잡다
① 분산(盆山)
1997년 복원 봉수대 오르면눈 아래로 낙동강·남해바다옛날 바다였던 평야·시가지파노라마 같이 펼쳐져 보여김해시 승격 당시만 해도 10만이 채 안됐던 김해 인구가 어느덧 50만을 넘어섰다.
이영식 인제대역사고고학과 교수  |  2010-12-14 11:01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