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235건)
[ 데드라인 ] 동에 번쩍 서에 번쩍, 박연차는 홍길동?
예린>> 백지 가득 연필로 꾹꾹 기억을 적어내려간다. 글을 썼다 지웠다를 반복했다. 하지만 아무리 지워도 연필이 지나간 흔적이 남는다. 사람도 그렇다. 고 노무현 전 대통령도 그랬다. 추모제 내내
취재보도팀  |  2013-05-21 14:51
라인
[ 데드라인 ] "왜 나만 갖고 그래"
태우>> 이만기 김해시생활체육회 회장(인제대 교수)이 박현수 김해시의원을 상대로 명예훼손 고소를 했다. 시의회 임시회에서 5분발언을 하면서 허위사실을 유포했다는 것이다. 시의회는 사상 초유의 일에
취재보도팀  |  2013-05-14 15:20
라인
[ 데드라인 ] 공개하지도 않을 여론조사 왜 했을까?
현주>> 김해는 다문화도시다. 주말에 서상동에서 동상동을 지나 부원동까지 걷노라면, 여기가 정말 대한민국인가 하는 생각이 들 정도다. 다문화가정도 늘어나고, 그 가정에서 태어난 아이들도 점점 많아지
취재보도팀  |  2013-05-07 15:41
라인
[ 데드라인 ] 우사인 볼트도 울고 갈 '김해시의 1초'
명규>> 김해에서 촬영한 영화 '전국노래자랑'시사회를 다녀온 친구 녀석이 영화가 꽤 재미있더라고 알려줬다. 특히 이 영화에서 다혈질 음치 김해시장으로 나오는 영화배우 김수미가 노래자랑 무대에 오르는
취재보도팀  |  2013-04-30 14:44
라인
[ 데드라인 ] 김해시민과 함께했던 '동아서점' … 추억속으로
현주>> 김해출신의 '진짜 군인'인 김오랑 중령 무공훈장 추서 및 추모비 건립 촉구 결의안이 22일 국방위원회를 통과했다. 오는 6월에는 국회 본회의에 오른다. 지난해부터 김오랑 중령에 관한 기사를
취재보도팀  |  2013-04-23 15:41
라인
[ 데드라인 ] 김해시의회는 어느 도시의 대표?
예린>> 가수 싸이가 신곡 '젠틀맨'을 한국에서 발표한다고 하자 '왜 한국에서 발표하느냐'는 질문이 나왔다고 한다. 싸이는 '한국가수잖아요' 라고 답했다는 후문이다. 김해에도 깔끔한 외모로 아주머니
취재보도팀  |  2013-04-16 15:07
라인
[ 데드라인 ] 소통 바라는 마을주민, 불통으로 답하는 김해시
명규>> 마을 상수도가 다 말라버린 수안마을. 주민들은 소화전에서 나오는 물을 식수로 사용하고 있다. 일부 주민들은 농번기에 농업용수가 부족해 일손을 놓고 있다. 얼마 전까지 마을 이장이었던 김봉조
취재보도팀  |  2013-04-09 14:46
라인
[ 데드라인 ] 이렇게 자주 찾아오는 기자는 처음이라구요?
윤영>> "이렇게 자주 찾아오는 기자는 처음 봤다." 이런 말을 김해시 공무원들에게서 은근히 자주 듣는다. 한 과장은 "1층에 있는 기자실에서 바로 위층 사무실로 항상 전화만 거는 기자들도 있
취재보도팀  |  2013-04-02 14:38
라인
[ 데드라인 ] '봄, 봄, 봄, 봄, 봄이 왔어요~' 느껴지십니까?
대식>> 10대 땐 봄이 되면 '봄, 봄, 봄, 봄, 봄이 왔어요'를 불러댔다. 대학시절엔 '봄 처녀 제 오시네'를 부르며 미팅 장에 나갔다. 군대에서는 '푸른 숲 맑은 물 숨 쉬는 산하, 봄이 온
취재보도팀  |  2013-03-26 15:19
라인
[ 데드라인 ] 후회막심 않으려면 만사에 초심 잃지 말아야
대식>> 지난 2010년 지방선거 때 현 김맹곤 시장은 선거 벽보에서 '시장을 바꿉시다. 경제를 바꿉시다'라고 호소했다. 그는 '김해를 살릴 경제시장'이라고 한 번 더 못박았다. 유달리 경제를 강조
취재보도팀  |  2013-03-19 17:12
라인
[ 데드라인 ] 공장 경사도 11도 넘어도 외국기업이면 OK
윤영>> 억울하면 출세하라고 했던가. 김해에서 경사도 11도가 넘는 땅에 공장을 갖고 있으면 마음대로 증축을 못 한다. 규제가 생기기 전에 땅을 샀어도 마찬가지. 그렇지만 외국기업이라면 나무를 베고
취재보도팀  |  2013-03-12 16:57
라인
[ 데드라인 ] 병원과 학교는 정직이 밑바탕이 되어야 하는데 …
현주>> '공간' 취재를 하러 간 판소리연구소에서 한 여고생을 만났다. 또래 친구들이 아이돌그룹의 노래와 춤에만 관심이 있을 뿐, 국악에는 관심이 없다며 속상해 하는 모습은 영락 없는 10대였다.
취재보도팀  |  2013-03-05 17:46
라인
[ 데드라인 ] 마을 어르신들 아프고 힘들면 말하세요
예린>> "좋은 게 좋은 거지…." 자연마을 취재를 가면 대부분의 어르신들이 이런 생각을 갖고 있다. 그래서 주변 공장 또는 개발공사로 인해 당장 본인이 피해를 입어도 싫은 소리를 잘 하지 않는
취재보도팀  |  2013-02-26 16:11
라인
[ 데드라인 ] 때론 눈보다 손끝으로 읽는 세상이 더 넓습니다
현주>> 소리작은도서관에서 점자도서를 읽는 시각장애인을 만났다. 잔잔한 미소를 지으며 책장을 넘기는 그를 보면서, 바쁘다는 핑계로 제대로 책을 읽지 않는 나 자신이 부끄러워졌다. 매일 신간도서가 발
취재보도팀  |  2013-02-19 18:20
라인
[ 데드라인 ] 한 주 쉬고 더 알찬 신문으로 찾아뵙겠습니다.
현주>> 김해의 뿌리, 자연마을을 취재하러 다닌 지 1년이 넘었다. 각종 공사와 시설들로 인한 소음, 진동, 분진, 환경훼손 등의 불편을 호소하는 마을들이 적지 않았다. 그런데 최근에도 이런 상황에
취재보도팀  |  2013-02-06 14:56
라인
[ 데드라인 ] 특별사면 … "참 성은이 망측하군요"
현주>> 지난해에 가야문화축제를 취재했을 때, 축제 관계자로부터 "볼 것 없다 지적만 하지 말고, 좋은 아이템 있으면 어디 한 번 말을 해보라"는 반박을 받은 적이 있다. 어쨌든 40년 세월동안
취재보도팀  |  2013-01-30 10:33
라인
[ 데드라인 ] 옛사진 한 장이 떠올려 주는 추억의 힘
현주>> '사진으로 보는 옛 김해' 시리즈에 실린 김해의 옛 사진을 보고 있으면, "김해, 참 많이 발전했구나"하는 생각이 퍼뜩 든다. 어린시절의 기억, 할아버지 할머니한테서 들었던 이야기들도
취재보도팀  |  2013-01-22 15:40
라인
[ 데드라인 ] 기찻길 옆 마을은 오늘밤도 잠 못들고…
대식>> 홍준표 경남도지사는 지난 12·19 보선 당시 '서민의, 정의로운, 깨끗한 도지사'가 되겠다고 외쳤다. 그는 한나라당 대표 시절 직설적인 발언으로 뉴스에 자주 올랐다. 도백이 된 그에게 이
취재보도팀  |  2013-01-15 15:37
라인
[ 데드라인 ] 열심히 일하는 사람 우대한다더니 … 허 참!
명규>> 김맹곤 김해시장은 신년사에서 "열심히 일하는 사람이 우대받는 풍토가 조성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하지만 이 다짐이 김해시 공무원 모두의 마음가짐은 아닌가 보다. 음식물 쓰레기 처리가
취재보도팀  |  2013-01-08 13:15
라인
[ 데드라인 ] 징검다리 휴일이 많은 2013년은 '중박?'
명규>> 얼마전 임호중학교에서 농구부 담당 이상철 선생님을 만났다. 이 선생님은 기자의 김해 가야고등학교 재학시절 은사다. 기자를 하다 보니 이런 일이! 반가운 마음에 허리를 굽혀 깍듯이 인사했더니
취재보도팀 기자  |  2013-01-02 10:2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