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21건)
[ 김해뉴스를 읽고 ]굿 뉴스, 배드 뉴스
■ 펜은 칼보다 강하다고 했다정론직필의 힘은 서슬 퍼런 칼날을 무디게 만드는 강한 연마력을 가졌다. 그 힘은 칼의 표면만 다듬는 게 아
조증윤 독자위원·번작이극단 대표  |  2013-11-12 13:47
라인
[ 김해뉴스를 읽고 ]행정·권력 감시하는 참언론 역할 계속하길
가 없었으면 어쩔 뻔 했냐는 사람들을 만나곤 한다. 아무리 억울해도 바른 말을 해 줄 신문이 드문 데 대한 걱정과 에 대한 기대와 더불
장정임 독자위원·김해여성복지회관 관장  |  2013-10-15 14:32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