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2,208건)
[ 시론 ]아름다운 사람의 얼굴
시론
어떤 일을 추진할 때나 주변의 인물을 평할 때 나름대로 기준을 세우고 분석을 해서 결론을 내릴 때가 있다. 내 주장에 대한 근거가 확실하다고 느끼고 경험이 뒷받침되면 나만의 틀에 갇혀서 나
진혜정 시조시인  |  2019-12-31 14:12
라인
[ 나침반 ]김해 아파트 시장의 훈풍
나침반
최근 2~3년 동안 하락추세를 이어가던 김해시내의 아파트 매매 가격이 최근 상승 추세로 전환되면서 김해시내의 아파트 매물이 급격히 소진되고 있음이 곳곳에서 감지되고 있다.단지마다 급매물은
김해뉴스 독자위원·전 이두희 김해시테니스협회 회장  |  2019-12-24 14:04
라인
[ 오늘의 수필 ]강성갑 선생님은 한얼을 만드셨다!
오늘의 수필
가을 끝자락 11월 29일 오후 4시.진영 한빛도서관에서는 해방공간 시기에 행동으로 실천했던 지식인으로, 농촌계몽 운동가로, 복음을 전하는 목사로, 교육의 선구자로 한얼학교를 설립한 겨레의
백미늠 시인·수필가  |  2019-12-24 14:02
라인
[ 시론 ]인간과 백로의 상생은 가능할까
시론
2015년 7월 30일 풍요의 상징 길조 백로가 김해시 구산동 구지봉을 찾았다며 이는 김해시의 친환경 정책의 결과로 볼 수 있다는 대대적 환영의 글이 제753호 김해시보에 올라왔다. 당시
정진영 김해양산환경운동연합 사무국장  |  2019-12-24 14:00
라인
[ 나침반 ]행복은 성숙과 비례한다
나침반
연말을 맞아 따뜻한 소식들이 더욱 특별하게 들려옵니다.현대판 장발장으로 마트에서 먹을 것을 훔치다 들킨 부자에게 따뜻한 식사를 대접한 경찰관의 이야기, 장애인부부의 오랜기간 지속된 기부의
장원재 김해뉴스 독자위원·김해문화네트워크 대표  |  2019-12-18 09:42
라인
[ 오늘의 수필 ]가시
오늘의 수필
TV 켜기가 두렵다. 며칠간에 일어난 흉측한 사건과 사고들을 듣고 보면 다음날 시작하는 하루가 무거워진다. 정치인들의 막말과 저급한 행동, 불안한 경제, 각종 범죄가 난무한 사회는 문제가
김경희 김해수필협회 회장  |  2019-12-18 09:35
라인
[ 시론 ]자랑스런 우리나라
시론
지구의 역사가 시작된 이후 대륙이 분리되면서 각 대륙에 살고 있는 생물종들의 진화도 대륙별로 차이가 생기게 되었다. 일반적인 모형은 큰 대륙에서 진화한 생물종의 개체별 크기가 작은 선에서
성기홍 전 김해교육장  |  2019-12-18 09:35
라인
[ 나침반 ]진영 한얼학교 설립자 강성갑 선생
나침반
진영 양지마을에 둥지를 튼 지 벌써 2년이 넘었다. 집에서 채 1km도 떨어지지 않은 곳에 한얼중학교가 있다. 아들 '한빛'의 동생이 태어나 아들이면 '한얼',
강재규 김해뉴스 독자위원·인제대 공공인재학부 교수  |  2019-12-11 09:30
라인
[ 오늘의 수필 ]그 겨울의 단상
오늘의 수필
25층의 거대한 시멘트 덩치도 휘몰아치는 겨울 밤바람에는 몸살이 난 듯 '잉잉' 소리를 내고 있다. 베란다 창틈 사이로 들어오려 다툼하는 바람들이 산귀신들의 혼령인 양 귀신소
이애순 수필가  |  2019-12-11 09:18
라인
[ 시론 ]공정무역도시 김해
시론
1980년 이후 세계 하위 50% 소득은 제자리걸음이지만 상위 1%와 하위 50%의 소득격차는 1980년 27배에서 81배까지 벌어졌다고 한다.2019 글로벌웰스 보고서에 의하면 전세계 0
박영태 김해YMCA 사무총장  |  2019-12-11 09:01
라인
[ 특별기고 ]김해의 미래, 신산업 육성에 달렸다
특별기고
국가 간의 교류가 활발해지면서 지구촌이라는 말이 자주 쓰이고 있다. 세계화의 영향으로 어떤 한 국가에 대한 관심은 해당 국가 내 특정 지역과 도시로까지 확대되는 양상을 띤다. 이런 점에서
송한정 인제대학교 산학협력단 단장  |  2019-12-04 10:14
라인
[ 오늘의 수필 ]숙제
오늘의 수필
"엄마, 나 오늘 학원 안가면 안 돼?"아들의 말은 동의를 구하는 것이 아니라 가지 않겠다는 선포였다. 결석은 엄마 사전에 없다는 것을 잘 알기에 평소에는 하지 않는 말이었다. 2박 3
이현주 아동문학가·시 낭송가  |  2019-12-04 10:12
라인
[ 시론 ]내 인생의 수지도(手指圖)
시론
나는 기다린다. 오지 않는 것들을, 세상에 없는 것들을, 천천히 읽고 또 쓴다. 무념의 세계, 기다림에는 포착의 미학이 숨어있다. 북두칠성. 저 깊은 계곡을 누가 먼저 건너갔는가? 속도에
김용권 시인  |  2019-12-04 10:09
라인
[ 나침반 ]저마다의 문화에는 위계가 없다
나침반
MBN에서 방영하는 프로그램 <나는 자연인이다>는 도시를 떠나 산속에서 살아가는 각양각색의 사람들의 모습을 이야기로 다룬다. 어떤 사람은 조그마한 집이라도 짓고 사는가하면 움막만 짓고 그
우승수 독자위원·인제대학교 미디어센터 간사  |  2019-11-27 09:16
라인
[ 독자기고 ]작은 실천으로 지키는 우리 집 안전
독자기고
거리에 낙엽이 쌓이고 날씨는 추워진다. 집 한구석에 묵혀 두었던 전기매트 등의 난방용품을 다시 꺼낼 때가 왔음을 알려주는 신호이다. 이러한 상황과 함께 난방용품 취급 부주의로 인한 화재가
이종식 김해서부소방서장  |  2019-11-27 09:11
라인
[ 시론 ]'민식이법'과 부모의 눈물
시론
신은 사람들이 자기를 찾을 때마다 일일이 응답할 수 없어서 신을 대신할 만한 존재로 어머니를 보냈다고 한다. 저울의 한쪽 편에 세계를 실어 놓고 다른 한쪽 편에 나의 어머니를 실어 놓는다면
진혜정 시조시인  |  2019-11-27 09:06
라인
[ 나침반 ]'지속가능한 시민운동'을 위하여
나침반
지난 9월 말 김해에서는 <'김해 시민운동'에 대한 성찰과 전망 : 시민들의 '주인의식과 자발적 참여' 어떻게 이끌어낼까?>라는 주제로 지역 시민단체 활동가 1
강미경 김해뉴스 독자위원·우리동네사람들 간사  |  2019-11-20 09:20
라인
[ 오늘의 수필 ]바람 속에서
오늘의 수필
바람이 분다. 사시사철 불어오는 바람, 우리는 늘 바람 속에서 살고 있다. 따스한 산들바람에 봄이 오고, 습하고 더운 남동풍이 여름을 몰고 온다. 남쪽에서 부는 선들선들한 건들마가 가을을
이은정 시인·수필가  |  2019-11-20 09:14
라인
[ 시론 ]‘4·5종 대기오염배출’사업장 미세먼지 조사 급하다
시론
미세먼지는 폐질환과 심혈관질환, 치매까지 야기시키는 1군발암물질로 밝혀지면서 건강을 위협하는 공포의 대상이 되고 있다.정부는 물론 각 지자체도 미세먼지 원인을 분석하고 대책을 마련하는 등
강을규 김해양산환경운동연합 공동의장  |  2019-11-20 09:08
라인
[ 시론 ]교사의 자유로운 교육활동 보장돼야
시론
온 나라를 몇 달 동안이나 쥐고 흔들었던 조국사태는 그토록 공정을 외쳐오던 사람이 자기 자식에 대해서는 제도와 규정의 빈틈을 찾아 저지른 불법과 편법의 전형이었기에 사람들은 더욱 분노할 수
성기홍 전 김해교육장  |  2019-11-13 09:27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