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33건)
[ 기자의 시각 ]가짜와 폭리로 얼룩진 교복시장
기자의 시각
교복과 관련된 내용을 취재하면서 김해지역의 교복 시장이 참으로 문란하다는 생각을 했다. 김해지역 4대 교복업체들의 교복 가격은 한 벌당 28만 원. 거제시교복공동구매추진연합회가 17만~18
구민주 기자  |  2012-03-27 09:37
라인
[ 기자의 시각 ]잘못 꿴 단추 … 결자해지의 자세로
기자의 시각
눈밭을 처음 걷는 사람의 책임은 무겁다. 뒤따르는 사람들에게 그의 발자국이 이정표가 되기 때문이다. 첫 단추를 잘 꿰는 것도 마찬가지다. 첫 단추를 잘못 꿰면 나머지 단추들이 제 자리를 찾
박진국 기자  |  2012-02-28 13:53
라인
[ 기자의 시각 ]고약한 냄새 풍기는 김해시 청소행정
기자의 시각
김맹곤 시장이 취임하면서 김해시는 요란스럽게 청소구역 개편 작업을 벌여오고 있다. 시가 추진해 온 청소구역 개편 작업의 핵심은, 기존 3개 청소용역업체가 3개 구역으로 나누어 맡았던 청소
박진국 기자  |  2012-02-21 10:24
라인
[ 기자의 시각 ]김해문화원 정상화 방해하는 훼방꾼들
기자의 시각
지난 1년 동안, 그리고 올해 들어서도 벌써 2개월째 김해문화원이 제 구실을 못하고 있다. 김해시와 김해문화원의 일부 이사들이 문화원을 상대로 벌이고 있는 간섭과 소송 때문이다. 그 피해는
박현주 기자  |  2012-02-14 11:28
라인
[ 기자의 시각 ]돌연 '말을 갈아 탄' 어느 정치 지망생의 변명
기자의 시각
내년 총선 출마가 유력한 법무법인 재유의 민홍철(50) 대표 변호사가 '말을 갈아 탔다'. 그는 최근 문재인, 문성근 등 친노 세력이 주축이 된 시민통합당 추진위원으로 창당에 앞장섰다. 어
박진국 기자  |  2011-12-13 10:26
라인
[ 기자의 시각 ]시민의 알 권리와 언론의 보도권 침해하는 BGL
<기자의 시각>
지난 18일 오후 3시 로 한 시민의 제보전화가 걸려왔다. 제보자는 5~6명의 사람들이 외동 경전철 수로왕릉역사 지붕에 올라가 지붕 보수 작업을 하고 있는데 역사에 문제가 있는 것이 아닌지
김명규 기자  |  2011-11-22 11:06
라인
[ 기자의 시각 ]어처구니없는 해명 또는 손바닥으로 하늘 가리기 급급한 ...
사막의 타조는 위험이 닥쳐오면 모래 속에 머리를 처박는다고 한다. 몸통은 그대로 둔 채 눈만 가린다고 위험이 비켜가는 것이 아닌데도 말이다. 김해시가 공영개발을 빌미로 대규모의 개발제한구역
박진국 기자  |  2011-10-18 11:43
라인
[ 기자의 시각 ]'골리앗' 대형마트 상대할 전통시장의 지혜
<기자의 시각>
대형마트가 전통시장을 비롯한 지역상권을 싹쓸이하고 갈수록 그 몸집을 불리고 있다. 지역상권은 벼랑으로 몰리고 문을 닫는 점포가 점점 늘어나고 있다. 그동안 무분별한 대형마트의 입점을 규제해
김명규 기자  |  2011-07-19 09:40
라인
[ 기자의 시각 ]비판적 언론 절독 대응 '손바닥으로 하늘 가리기'
<기자의 시각>
'나는 신문없는 정부보다 정부없는 신문을 택하겠다.' 미국의 제 3대 대통령이자 독립선언문의 기초를 만들었던 토마스 제퍼슨의 명언이다. 민주 정부가 건전하게 성장하기 위해 비판적 언론의 역
박진국 기자  |  2011-07-05 10:25
라인
[ 기자의 시각 ]상식이 무시된 김해시 '청소구역 세분화' 정책
<기자의 시각>
목적이 수단을 정당화할 수 없다. 아무리 좋은 목적이 있더라도 그것을 성취하는 방법과 과정이 올바르지 못하다면 명분이 훼손될 수밖에 없다는 뜻이다. 중학교 정도의 학력이라면 누구나 이해할
박진국 기자  |  2011-06-21 09:44
라인
[ 기자의 시각 ]시장-지역국회의원들, 정례화된 협의기구 구상해야
<기자의 시각>
경쟁은 '한 목표를 둘 이상의 사람들이 먼저 도달하기 위함으로써 벌어지는 상황' 정도로 이해할 수 있겠다. 경쟁의 장점은 여러 가지다. 예를 들어 기업들은 시장에서 더 성능 좋고, 값도 싸
박진국 기자  |  2011-06-14 09:45
라인
[ 기자의 시각 ]소프트뱅크 데이터센터와 견강부회
<기자의 시각>
'견강부회(牽强附會)'. 자기 주장이나 입장을 위해 이치에 맞지 않는 말을 억지로 끌어다 씀을 일컫는 사자성어다. 최근 소프트뱅크사의 데이터센터 유치 후 김해시가 보여준 행보는 말 그대로
박진국 기자  |  2011-06-07 09:31
라인
[ 기자의 시각 ] 막말도 서슴지 않는 공무원 …"당신들이 상전입니까"
"시민의 공복이라고요? 공무원이 상전입니다. 상전!" 김해에서 최초로 구제역이 발생했던 주촌면 주민들은 요즘 분해서 잠도 못 이루겠다고 하소연이다. 구제역 때문에 입은 유·무형의 피해만 생각해도
박진국 기자  |  2011-05-17 10:06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