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46건)
[ 건강 ]체질별 여름나기… 수분, 단백질 중요
조병제의 '음식과 건강'
매일 한낮의 기온이 섭씨 35도를 웃돌며 전국이 찜통이란 말이 딱 맞는 요즘이다. 노약자나 만성 질환이 있는 분들은 물론이겠지만 평소 건강한 사람이라도 건강에 주의가 필요하다. 불필요한 외
조병제 한의학·식품영양학 박사 부산 체담한방병원장  |  2018-07-25 09:54
라인
[ 건강 ]마늘 주성분 알리신… 혈압·혈전 억제
조병제의 '음식과 건강'
라면을 맛있게 끓이는 비법이 하나 있다면 조리의 맨 마지막에 마늘을 넣는 것이다. 그것도 그냥 통마늘이나 미리 다져 놓은 마늘을 넣는 것보다 요리 직전 칼의 옆면이나 기구 등으로 눌러 으깬
조병제 한의학·식품영양학 박사 부산 체담한방병원장  |  2018-06-15 09:52
라인
[ 건강 ]봄의 여왕 딸기… 비뇨기 계통에 좋아
조병제 박사의 음식과 건강
봄의 여왕 딸기가 이제 끝물이 되어간다. 겨울철부터 드문드문 먹어 왔던 딸기가 이제 날씨가 더워지면서 쉽게 무를 수 있는 계절이 왔다. 집에 와보니 딸기가 한 소쿠리 있다. 딸기는 오래 보
조병제 한의학·식품영양학 박사 부산 체담한방병원장  |  2018-05-15 17:10
라인
[ 건강 ]봄 부추는 약… 요통, 간에 특히 좋아
조병제 박사의 음식과 건강
봄 채소의 대표주자 중에 하나가 부추다. 특히 기나긴 겨울을 지나 처음 땅을 뚫고 올라온 놈을 베어낸 것을 초벌 부추라 한다. 봄 부추는 차라리 약이다. '초벌부추는 사위도 안준다&
조병제 한의학·식품영양학 박사 부산 체담한방병원장  |  2018-04-11 10:07
라인
[ 건강 ]춘곤증 이기는 꼬막… 철분·타우린 풍부
조병제 박사의 음식과 건강
봄이 왔다. 여기 저기 매화, 동백꽃들이 꽃망울을 터뜨리며 겨우내 움츠렸던 기운을 밖으로 뿜는 듯하다. 지난 겨울은 혹독한 추위 탓이었는지 이번은 더욱 봄이 기다려졌다.봄이 되어 바깥 기온
조병제 한의학·식품영양학 박사 부산 체담한방병원장  |  2018-03-07 09:57
라인
[ 건강 ]‘구원의 식량’ 감자, 비만 당뇨엔 위험
조병제 박사의 음식과 건강
'뜨거운 감자'는 영어의 핫 포테이토(hot potato)를 직역한 것이라 한다. 얼마 전 갓 삶은 감자를 덥석 먹으려다 너무 뜨거워서 뱉을 수도 그냥 삼킬 수도 없는 곤란한
조병제 한의학·식품영양학 박사 부산 체담한방병원장  |  2018-01-24 10:15
라인
[ 건강 ]구황작물에서 귀한 몸 변신한 메밀
조병제 박사의 음식과 건강
'메밀묵 사~려~. 메밀~묵~' 찬바람 부는 겨울철 늦은 밤이면 동네 골목에서 흔히 들었던 소리다. 예전엔 단독주택들끼리 처마를 맞대고 살던 때라 방안에서도 메밀묵이 왔다는
조병제 한의학·식품영양학 박사 부산 체담한방병원장  |  2017-12-27 10:38
라인
[ 건강 ]약재로 쓰이는 귤 껍질… 소화기 순환 도움
조병제 박사의 음식과 건강
추운 겨울이면 흔히 먹는 과일이 귤이다. 다른 과일에 비해 귤은 껍질을 손으로 까서 바로 먹을 수 있으니 참 편하다. 중학교 시절 한 친구 녀석이 귤껍질을 못 깐다 해서 내가 껍질을 까서
조병제 한의학·식품영양학 박사 부산 체담한방병원장  |  2017-12-06 09:28
라인
[ 건강 ]면역력 높이는 늙은 호박… 장복하면 소화불량 우려
조병제 박사의 음식과 건강
가을이 어느 듯 지나가고 찬바람이 분다. 집에 와 보니 누런 늙은 호박이 큼지막하게 자리를 잡고 있다. 호박은 버릴 것 하나 없는 좋은 열매채소 이면서 잎채소이기도 하다. 우리나라 사람들은
조병제 한의학·식품영양학 박사 부산 체담한방병원장  |  2017-11-22 10:32
라인
[ 건강 ]채식·해산물 즐기면 오메가-3 추가 섭취는 삼가야
무더웠던 계절이 지나고 찬바람이 불어온다. 가을이면 '전어'다. '가을 전어는 깨가 서말'이라고 해서 생선을 뼈째 썰어서 된장에 찍어 먹는다. 연탄불에 옹기종기
조병제 한의학·식품영양학 박사 부산 체담한방병원장  |  2017-11-01 09:40
라인
[ 건강 ]어린이, 식이섬유 과다 섭취하면 영양 장애 우려도
명절이 지나면 남은 나물류에 탕국 등을 비벼먹는 비빔밥 맛이 일품이다. 냄비에 탕국 건더기와 고사리, 도라지, 무, 콩나물, 시금치 등등 여러 가지 나물과 함께 흰 밥을 넣고 데운 다음 고
조병제 한의학·식품영양학 박사 부산 체담한방병원장  |  2017-10-18 09:34
라인
[ 건강 ]미국 의회가 밝혀낸 무병장수 세계적 비결… '적게 먹기...
'더도 덜도 말고 한가위만 같아라.'농경사회에서 가장 누릴 게 많은 명절은 추석이었다. 과거 명절 며칠 전이면 선생님이 항상 하던 말이 기억난다. "음식 너무 많이 먹어서
조병제 한의학·식품영양학 박사 부산 체담한방병원장  |  2017-09-27 09:58
라인
[ 건강 ]몸에 꼭 필요한 양질 단백질, 건강한 생태환경서 얻을 ...
인체는 거대한 단백질의 조합이라 볼 수 있다. 이러한 단백질은 아미노산으로 구성된다. 약 20여 개의 아미노산 중에 인체가 합성할 수 있는 것을 비필수 아미노산이라 하고, 체내에서 합성할
조병제 한의학·식품영양학 박사 부산 체담한방병원장  |  2017-09-13 10:16
라인
[ 건강 ]계란, 학습·지적능력 개선에 효과… 관건은 ‘위생’
어릴 적 할아버지 집에서는 여느 시골 농가들처럼 닭을 키웠다. 지금도 그렇지만 그 때 닭은 무서웠다. 날카로운 발톱과 딱딱하고 뾰족한 부리는 금방 나를 공격할 듯이 위협했고, 붉은 깃털과
조병제 한의학·식품영양학 박사 부산 체담한방병원장  |  2017-08-23 09:40
라인
[ 건강 ]소음인·태양인, 유제품 과용 삼가야
포유류(哺乳類)란 인간을 포함해서 '젖먹이 짐승'을 말한다. 우리가 세상에 태어나서 생존과 성장을 위해 처음 먹는 음식이 바로 '젖'이다. 어린 포유동물이 자라서 크고 무거워짐에 따라 어미
조병제 한의학·식품영양학 박사 부산 체담한방병원장  |  2017-08-09 09:44
라인
[ 건강 ]인삼… 영조에겐 ‘약’, 정조에겐 ‘독’
인삼을 지극히 사랑했던 임금이 바로 영조다.영조 49년, 의 기록에 의하면 당시 80세의 영조는 '내가 병술년(1766년·영조 42년) 이후로 복용한 인삼이 100근(60㎏)이나 된다'고
조병제 한의학·식품영양학 박사 부산 체담한방병원장  |  2017-07-19 10:04
라인
[ 건강 ]인삼, 영조 평생 괴롭힌 복통·가려움 치료
가족들의 체력이 떨어지고 면역기능이 저하됐을 때, 또는 자녀들의 성장 촉진에 신경이 쓰일 때 먼저 머리에 떠오르는 게 있다면 그것은 바로 '인삼'이다.인삼은 수천 년 동안 한반도와 만주 일
조병제 한의학·식품영양학 박사 부산 체담한방병원장  |  2017-07-05 10:30
라인
[ 건강 ]따뜻한 쌀, 서늘한 보리 성질 잘 알아야
'밥 먹었어요?' 사람을 만났을 때 안부를 물으며 편하게 던지는 말이다. '밥 한 번 먹읍시다' 다음 약속을 기약하면서 하는 말이다.한국인은 '밥'이란 단어를 여러 가지 의미로 친근하게 쓴
조병제 한의학·식품영양학 박사 부산 체담한방병원장  |  2017-06-21 10:11
라인
[ 건강 ]위장 열·산 많은 경우 토마토 섭취 부적합
토마토는 과일일까요, 채소일까요, 하면서 토마토는 채소라고 배웠던 기억이 난다.토마토라는 단어가 한글에 없는 것에서 알 수 있듯 한반도에 정착한 역사는 짧다. 토마토와 관련된 기록으로는 1
조병제 한의학·식품영양학 박사·동의대 외래교수  |  2017-05-31 10:15
라인
[ 건강 ]‘밭의 쇠고기’ 콩 조심해서 섭취해야
콩은 우리에게 참 친숙한 곡물이다.밥에 콩이 들어가면 맛과 영양이 풍부진다. 반찬으로서 콩은 콩자반, 콩나물, 두부 등의 모습으로 다양하게 활용된다. 거의 모든 한식요리의 기본 소스는 콩으
조병제 한의학·식품영양학 박사·동의대 외래교수  |  2017-05-10 09:44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