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6.28 수 13:48
   
> 뉴스 > 뉴스 > 사회
     
■ 경남도의회 임시회 5분 자유발언
수정 : 2017년 06월 14일 (11:31:41) | 게재 : 2017년 06월 14일 11:31:13 | 호수 : 327호 5면 취재보도팀 report@gimhaenews.co.kr


장유~창원 '상점령 구도로' 복원해야
하선영 도의원(국민의당)

▲ 하선영 도의원.

지방도 1020호선(마산~김해선)에 있는 창원터널은 자동차전용도로다. 부산~창원, 부산~경남을 잇는 혈맥도로의 역할을 하고 있다. 22년 전 설계당시 예측통행량은 5만 대였다. 지금은 평일 9만 대, 주말 10만 대로 늘어나 교통정체가 극심하다.

지난 해 9월 6일 차바 태풍 폭우 때문에 발생한 산사태와 10월 19일 발생한 터널 내 차량화재는 김해~창원을 오가는 사람들의 발목을 긴 시간동안 묶어 도민들에게 막대한 피해를 입혔다. 만약 가까운 우회도로가 있었다면 피해는 훨씬 줄었을 것이다. 경남도가 정한 대체우회도로는 지방도 1042호선과 국도 14호선을 이용해 진례~진영~동읍을 경유하는 경로다. 거리가 29㎞여서 시간이 너무 많이 걸려 도민들이 우회도로로 사용하지 않는다. 경남도가 김해 장유~창원의 지방도였던 '상점령 구도로'를 그대로 뒀더라면 우회로를 29㎞나 돌아가는 일은 없었을 것이다.

창원~진해를 잇는 안민터널이 생겼지만 기존 도로인 안민고개를 그대로 둬 안민터널이 막힐 때 우회도로로 활용하거나 도민들이 지나가면서 진해 시내 경치를 조망하는 도로로 활용하고 있다. 안민터널 우회도로는 그대로 두면서 창원터널 우회도로인 상점령 구도로는 왜 없애 버렸나. 김해시민들은 왜 이런 불편을 겪어야 하나. 상점령 구도로를 복원해 이동권을 보장해야 한다. 경남도의 오류적 판단에 의한 행정 때문에 생기는 복원 비용을 창원시, 김해시에 전가하는 일은 없어야 한다.

취재보도팀의 다른기사 보기  
ⓒ 김해뉴스(http://www.gimhae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비밀글로 설정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편집규약 | 사원윤리강령 | 독자위원회 | 고충처리인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경상남도 김해시 가락로 26, 801 (부원동 부원프라자) 구주소 : 부원동 609-3번지 부원프라자 801호 | Tel. (055)338-9000 | Fax. (055)338-4114
주간 김해뉴스 | 사업자등록번호:615-81-79327 | 대표 : 남태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태우
Copyright 2010 김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report@gimhae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