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스포츠 렛츠런파크 부산경남
렛츠런파크 '어린이 미래직업 대축제' 성공리에 마무리
  • 수정 2018.06.07 16:53
  • 게재 2018.06.07 15:58
  • 호수 0
  • 0면
  • 디지털미디어팀(report@gimhaenews.co.kr)
여백
▲ 어린이 직업체험에 참여한 아이들이 심폐소생술 체험을 하고 있는 모습.

 
교육 테마 가족참여형 축제로 고객행사 새로운 방향 제시

렛츠런파크 부산경남은 가정의 달 5월 한달 간 매주 일요일에 진행한 '진로 탐색'을 주제로 한 '어린이 미래직업 대축제'를 성공리에 마무리했다고 지난 3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총 94개 기관과 기업이 참여해 169개의 다양한 어린이 진로 관련 행사부스가 운영됐다.

4차 산업혁명으로 새로운 직업군의 등장과 문화예술분야에 대한 진로선택이 빈번해진 시대가 도래한 만큼 이번 축제는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미래직업을 소개하고 어린이 자신의 적성과 흥미를 발견하도록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작년 어린이날 어린이 직업탐험 행사를 진행해 흥행 가능성을 확인한 렛츠런파크는 금년 어린이날 외 5월 매주 일요일 마다 진행하는 것으로 행사를 확대했다.

금년 직업 대축제에는 6만명에 가까운 고객들이 다녀갔으며 부산경남 지역민 뿐 아니라 다른 지역에서도 찾아와 축제를 즐겼다.

가족과 함께 축제를 방문한 주부 K씨는 "아이들이 즐거운 체험을 할 수 있었고 직업과 관련한 유익한 정보를 얻을 수 있었으며 특히 무료로 진행된 행사여서 만족감은 두 배였다"며 행사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어린이날 '직업대축제'를 시작으로 5월 13일 '과학페스티벌', 5월 20일 '진로페스티벌', 5월 27일 '문화예술페스티벌'이 차례로 펼쳐졌다.

'어린이 미래직업 대축제'라는 타이틀에 걸맞는 '과학페스티벌'에는 로봇과 3D 프린트 기술, VR, 드론 등 많은 미래 직업들을 체험할 수 있는 부스들이 설치되어 어린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심어주었다. 또한 교육청 인증 프로그램 위주로 운영된 '진로페스티벌'에는 요리사 체험, 응급 구조사 체험 플로리스트 체험, 다도 전문가체험 등 내실 있는 체험이 진행됐다.

축제 중 마지막으로 5월 27일 진행된 '문화예술페스티벌'에서는 어린이 모델 직업체험에서 부터 메이크업 체험, 도자기 체험까지 20여종의 다양한 문화 예술 관련 직업체험의 기회가 마련되어 찾아오는 고객에게 문화 예술을 즐길 수 있는 장이 펼쳐져 한달간 이어진 축제를 훌륭하게 마무리 했다.

여름으로 접어드는 시기에 개최되어 이따금 한낮 무더위가 방문객들을 힘들게 했지만 렛츠런파크 부경의 자랑 바닥분수가 뜨거운 열기를 식혀주었다. 아빠와 아이가 분수의 물을 맞으며 즐겁게 뛰놀수 있어 축제의 즐거움은 훨씬 더 커졌다.

한국마사회 렛츠런파크 부경 정형석 본부장은 "지역사회 1등 공헌기업 렛츠런파크 부산경남은 이번 미래직업축제를 통해 우리나라를 이끌어나갈 아이들에게 진로 탐색의 계기를 마련한데 대해 큰 보람을 느꼈으며 앞으로도 지역발전을 위한 공헌활동에 앞장 서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김해뉴스 /디지털미디어팀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디지털미디어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산이 산이 "나는 페미니스트", 신곡 '페미니스트' 기습 공개… 워마드 디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