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연예 클릭 UP 핫뉴스!!
걸그룹 출신 연예인, 도박자금 6억원 안갚아 피소… 누구길래?
  • 수정 2018.08.03 09:18
  • 게재 2018.08.03 09:15
  • 호수 0
  • 0면
  • 디지털미디어팀(report@gimhaenews.co.kr)

1990년대 데뷔한 유명 걸그룹 출신 연예인이 도박자금 수억 원을 빌린 후 갚지 않아 고소당한 것으로 알려져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2일 경향신문 보도에 따르면 서울동부지검 형사2부는 지난달 유명 걸그룹 출신인 A(37)씨에 대한 6억 원대 사기 혐의 고소장을 접수해 수사를 벌이고 있다..

고소인 중 한 명인 미국인 박 모(35) 씨는 A씨가 6월 초 서울 광장동 파라다이스워커힐 도박장에서 도박자금 명목으로 카지노수표 3억 5000만 원을 빌리고 아직 갚지 않았다고 고소했다. 해당 도박장은 외국인 전용으로 내국인은 출입할 수 없으나 A씨는 외국 국적을 갖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인 오 모(42) 씨 역시 A씨로부터 6월 초에 빌려준 2억 5000만 원을 받지 못했다며 고소장을 냈다.

김해뉴스 /디지털미디어팀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디지털미디어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재미로 보는 주간 운세 2019년 9월 셋째 주재미로 보는 주간 운세 2019년 9월 셋째 주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