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클릭 UP 핫뉴스!!
'효자태풍' 야기, 폭염 쫓을까… 한반도 상륙은 언제?
  • 수정 2018.08.10 09:25
  • 게재 2018.08.10 09:24
  • 호수 0
  • 0면
  • 디지털미디어팀(report@gimhaenews.co.kr)


8일 발생한 제14호 태풍 '야기'의 진로를 놓고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상대적으로 소규모의 태풍인 '야기'는 피해는 적지만 폭염을 식혀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10일 기상청은 "야기는 11일 일본 오키나와 동남동쪽 부근 해상으로 진출한 뒤 북북서쪽으로 진행, 13일에는 제주도 서귀포 서남서쪽 320㎞ 부근 해상까지 진출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한반도가 '야기'의 영향권에 들어갈 가능성이 있는 시점은 14일 오전부터 일 것으로 전망된다. 이날 오전에는 백령도 서남서쪽 310㎞ 해상까지 진출한 뒤 15일 함경도 신의주에 상륙한 뒤 소멸될 것으로 내다봤다.

기상청 관계자는 "14일에 백령도와 신의주가 직접 영향권에 들어가고, 태풍의 이동경로 변동에 따라 충남 서해안 지역과 수도권, 경기북부 및 강원북부 지역까지 영향권에 들어갈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해뉴스 디지털미디어팀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디지털미디어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