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김해가야테마파크서 한국-멕시코 교류전
  • 수정 2018.10.24 09:20
  • 게재 2018.10.24 09:09
  • 호수 394
  • 11면
  • 배미진 기자(bmj@gimhaenews.co.kr)

내달 11일까지 미술작품 전시

김해가야테마파크는 오는 11월 11일까지 김해가야테마파크 철광산공연장 내 작은문화마당에서 '2018 한국·멕시코 미술교류전'을 연다.

이번 전시는 GH국제미술교류협회의 주최로 진행되며 서로 다른 문화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히고 양국의 활발한 예술 교류를 위해 기획됐다. 평소 접하기 어려운 멕시코 작가들의 작품을 선보이는 점도 눈길을 끈다. 한국·멕시코 작가 17명이 서양화·한국화·수채화 등 작품 23점을 출품했다.

한국 작가로는 김해미협 회원인 윤병성·김도형·김미성·양귀옥과 김해한국화가 회원 김명화 등 12명이 이름을 올렸다. 멕시코에서는 아나 마레날, 카롤리나 빠라 등 5명의 작가가 함께한다.

김해가야테마파크 관계자는 "이번 교류전을 통해 작가와 관람객이 각국의 문화와 예술을 이해하는 시간을 가지게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김해뉴스 /배미진 기자 bmj@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미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SBS 집사부일체 ‘울’도 ‘담’도 없는 사부 장윤정의 빨간지붕 집 공개. 김치냉장고 속에는?SBS 집사부일체 ‘울’도 ‘담’도 없는 사부 장윤정의 빨간지붕 집 공개. 김치냉장고 속에는?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