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스포츠 렛츠런파크 부산경남
"말관리사·마주 덕분"… 렛츠런파크 부경 다승달성 조교사·기수 시상식
  • 수정 2018.11.22 14:43
  • 게재 2018.11.22 14:40
  • 호수 0
  • 0면
  • 디지털미디어팀(report@gimhaenews.co.kr)
여백
▲ 렛츠런파크 부경의 '다승 달성 말관계자 포상행사' 시상식에서 관계자 및 수상자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한국마사회 렛츠런파크 부산경남은 지난 18일 부경 제3경주 종료 후(14:35) 관람대 VIP실에서 '다승 달성 말관계자 포상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시상식에는 정형석 부산경남본부장, 오문식 조교사협회장, 유현명 기수가 시상자로 참석했다. 수상자는 2명의 조교사와 3명의 기수가 선정됐고 포상금과 함께 기념패를 수여했다. 지난 10월 통산 700승을 달성한 백광열(1조) 조교사는 500만원의 포상금과 기념패를 받았고, 김재섭(16조)조교사는 지난 9월 500승을 거두며 300만원의 포상금과 기념패를 받았다.

기수부문으로는 지난 9월과 10월 각각 데뷔 후 첫 100승을 달성한 이효식과 정동철 기수가 100만원의 상금과 기념패를 수상했다. 또한 신인기수로서 데뷔 후 첫 승을 달승한 정형래 기수 역시 값진 기념패를 받았다.

이날 가장 많은 포상금을 받은 백광열 조교사는 "조교사 경력 15년 동안 700승 이라는 기록을 세울 수 있었던 건 지금까지 큰 사고 없이 성실하게 노력해 준 관리사들과 나를 믿고 말을 맡겨준 마주들 덕분이다. 앞으로도 끝까지 최선을 다해 경마팬들의 기대에 부응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김해뉴스 디지털미디어팀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디지털미디어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재미로 보는 주간 운세 2019년 10월 셋째 주재미로 보는 주간 운세 2019년 10월 셋째 주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