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연예 클릭 UP 핫뉴스!!
가수 진형, 7일 새벽 심장마비로 사망… 잇단 비보에 가요계 '침통'
  • 수정 2019.01.08 17:42
  • 게재 2019.01.08 17:36
  • 호수 0
  • 0면
  • 디지털미디어팀(report@gimhaenews.co.kr)
▲ 트로트 가수 진형.


트로트 가수 진형(본명 이건형)의 사망소식이 알려지며 가요계가 비통한 심정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8일 복수의 관계자에 따르면 진형은 지난 7일 새벽 자택에서 심장마비로 사망했다. 향년 33세.

관계자는 "진형은 평소 건강하게 지냈음에도 갑작스러운 심장마비로 사망하게 됐다"라며 안타까워했다.

진형의 아내 역시 SNS를 통해서 소식을 알렸다. 진형의 아내는 남편의 사망 소식을 전하면서 "사랑하는 내 신랑. 너무 보고 싶다. 그렇게 이뻐하는 율이 쿤이 모모. 그리고 저 두고 뭐가 그렇게 급하다고. 너무 보고 싶어 여보"라는 글을 게재하며 안타까운 마음을 드러냈다. 

또 "신랑 가는 길 외롭지 않게 마지막 인사 와주세요. 오빠가 기다리고 있을 거예요. 삼육 서울병원추모관 101호"라고 덧붙이며 남편의 마지막을 함께 배웅해주길 당부했다.

진형은 지난 2006년 싱글 앨범 '이별을 알리다'로 데뷔했다. 이후 '눈물의 정거장', '누나면 어때', '화사함 주의보', '좋아좋아' 등을 발표했으며, 가수 사인방으로 그룹 활동도 했다.

지난해 결혼해 행복한 신혼 생활을 보내다 전한 소식이라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다. 

김해뉴스 디지털미디어팀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디지털미디어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인구 71만 명 대도시 면모·경전철 율하까지 연장인구 71만 명 대도시 면모·경전철 율하까지 연장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