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민홍철 "가덕도신공항 건설이 적합"
  • 수정 2019.01.15 16:40
  • 게재 2019.01.09 09:57
  • 호수 405
  • 1면
  • 조나리 기자(nari@gimhaenews.co.kr)

김해뉴스와 신년 인터뷰

김해신공항에 대한 반대 목소리가 커지고 있는 가운데 더불어민주당 민홍철(김해갑 국회의원) 경남도당위원장이 국무총리실의 검증을 촉구했다.

민 위원장은 지난 7일 <김해뉴스> 회의실에서 진행된 신년 특별 인터뷰에서 "김해공항 확장안은 문제점이 많고 부·울·경 검증단에서도 이를 지적해왔지만 국토부의 주장에는 변함이 없다"면서 "드러난 문제들에 대해 국무총리실이나 대통령실의 차원 높고 객관적인 검증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부산시가 추진하고 있는 가덕도신공항에 대해선 동남권 관문공항으로 가덕도가 적합하다는 견해를 밝혔다.

민 위원장은 "가덕도신공항을 추진하는 부산시의 입장을 이해한다"면서 “바다를 매립한 해상 공항이 전 세계적으로 많다. 24시간 뜨고 내릴 수 있는 안전한 공항을 위해선 가덕도가 맞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김해뉴스 조나리 기자 nari@gimhaenews.co.kr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나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인구 71만 명 대도시 면모·경전철 율하까지 연장인구 71만 명 대도시 면모·경전철 율하까지 연장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