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김해 봉하마을 '김해시민문화체험전시관' 건립 본격화
  • 수정 2019.03.07 09:10
  • 게재 2019.03.07 09:04
  • 호수 0
  • 0면
  • 배미진 기자(bmj@gimhaenews.co.kr)
▲ 김해시민문화체험전시관 조감도. 사진제공=김해시


부지 내 지장물 소유주 자진철거
 
지지부진하던 '김해시민문화체험전시관 건립사업'이 본격화된다.
 
김해시는 지난 2016년부터 수십 차례 협의에도 불구하고 철거하지 않았던 건립지 내 지장물 3동의 소유주들과 협의 끝에 자진 철거하기로 협의했다. 시는 철거를 마치는대로 착공해 2020년 5월까지 시민문화체험전시관 건립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전체 사업비는 138억 원(국비 50억 원·도비 15억 원)이다. 지상 2층 연면적 3744㎡ 규모로서 현대사 체험, 80년대 민주화 체험, 시민참여문화 체험, 국정 체험, 봉하뜰 체험, 김해 유명인물 체험실 등으로 구성된다.

시민문화체험전시관이 건립되는 진영읍 봉하마을은 노무현 대통령 생가와 묘역, 사저 등이 있어 지난 한 해 누적 방문객 수 100만 여명을 기록했다.
 
시 관계자는 "철저한 시공으로 시민문화체험전시관을 그 어떤 기념관보다 더 나은 시설로 완공해 보다 많은 방문객들이 찾을 수 있도록 공사 시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해뉴스 배미진 기자 bmj@gimhaenews.co.kr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미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no image김해시, '미세먼지 잡기'에 490억 원 투입한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