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김해시, 남해군에 '올해의 책' 300권 기증
  • 수정 2019.04.11 16:01
  • 게재 2019.04.11 15:55
  • 호수 0
  • 0면
  • 배미진 기자(bmj@gimhaenews.co.kr)
▲ 김해시 관계자들이 남해군에 '올해의 책'을 전달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당신이 옳다'·'숲으로 간 사람들'
"서부경남 독서문화 확산되길"


김해시는 11일 자매결연 도시인 남해군에 '2019년 김해시 올해의 책' 300권을 기증했다.

시는 '2019년 김해시 올해의 책' 대표도서인 '당신이 옳다'(정혜신 지음/해냄)와 '숲으로 간 사람들'(안지혜 글·김하나 그림/창비) 각 150권을 기증해 책 나눔을 실천했다. 해당 기증도서는 남해군 내 학교와 도서관 문화 행사 시 사용될 예정이다.

시는 매년 '올해의 책' 대표도서와 어린이도서를 선정해 우리가 살고 있는 지역과 사회에 존재하는 문제를 토론하여 해결점을 찾아보는 '한 도시 한 책 읽기(One City One Book)' 운동을 하고 있다.

지난 달 15일 김해시청에서 열린 '2019년 김해시 올해의 책 선정도서 발표회'를 시작으로 오는 15일부터는 122개 단체 2만 1000여 명을 대상으로 단체 독서릴레이를 실시한다. 이후 △작가와의 만남 △전국 독후감 및 독후활동사례 공모 △어린이도서 가족극 공연 등 다채로운 독서 행사를 통해 '올해의 책' 사업을 전개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1999년부터 자매 결연을 맺은 남해군과 도서 나눔을 통해 지속적인 교류를 이어갈 계획"이라며 "서부경남권의 독서문화 확산을 계기로 김해시 독서대전이 성공적으로 개최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해뉴스 배미진 기자 bmj@gimhaenews.co.kr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미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김해신공항 '총리실 검증 절차' 새 국면김해신공항 '총리실 검증 절차' 새 국면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