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연예 클릭 UP 핫뉴스!!
BJ 외질혜·감스트·남순, 인터넷 생방송 중 성희롱 논란
  • 수정 2019.06.19 17:33
  • 게재 2019.06.19 17:28
  • 호수 0
  • 0면
  • 디지털미디어팀(report@gimhaenews.co.kr)
▲ BJ감스트, 외질혜, 남순. [사진출처=연합뉴스]


감스트(본명 김인직·29) 등 유명 인터넷 방송 진행자(BJ)들이 인터넷 생방송 중 성희롱 발언을 해 논란이 일고 있다.

감스트는 외질혜(전지혜), 남순(박현우)과 함께 19일 인터넷 방송 아프리카TV에서 합동 생방송을 했다. 게임을 진행하던 중 외질혜가 남순에게, 남순이 감스트에게 특정 여자 BJ들을 언급하며 성적인 질문을 했고 답변에도 성희롱이 담겼다.

방송 직후 논란이 불거지자 감스트는 "멘탈이 터졌다. 시청자에게 죄송하다"라고 사과했다. 외질혜도 "생각 없는 질문으로 피해를 드려 죄송하다. 언급한 여성 BJ들의 연락처를 받아놨고 사과할 예정"이라고 고개를 숙였다.

그러나 각각 100만 명에 가까운 구독자를 보유하며 방송가에까지 영향력을 행사하는 인기 BJ들이 이처럼 정제되지 않은 발언을 한 데 대한 대중의 비난은 크다.

특히 인터넷 생방송은 BJ들이 폭력적이거나 성적인 발언을 해도 실제로 징계를 하거나 불이익을 줄 수는 없어서 이러한 불미스러운 일은 종종 발생해왔다.

그러나 축구 중계 전문 크리에이터로 K리그 홍보대사로도 활동하고 지상파 디지털 채널 해설까지 맡은 바 있는 감스트까지 논란의 대상이 되면서 인터넷 방송의 도덕적 기준에 대한 논의는 다시 불이 붙을 것으로 보인다. 

김해뉴스 디지털미디어팀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디지털미디어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SBS 집사부일체 ‘울’도 ‘담’도 없는 사부 장윤정의 빨간지붕 집 공개. 김치냉장고 속에는?SBS 집사부일체 ‘울’도 ‘담’도 없는 사부 장윤정의 빨간지붕 집 공개. 김치냉장고 속에는?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