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과이웃
김해시의회, 다문화가정 위한 간담회
  • 수정 2019.07.16 15:31
  • 게재 2019.07.16 15:28
  • 호수 431
  • 9면
  • 이경민 기자(min@gimhaenews.co.kr)
▲ 김해시의회 김형수 의장이 중국·일본·베트남·몽골 등 9개국 출신 이주여성들과 간담회를 갖고 이들의 한국생활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듣고 있다. 이경민 기자


한국어 야간강좌 개설 등 요청


다문화가정을 위한 간담회가 지난 11일 김해시의회 김형수 의장 집무실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중국·일본·베트남·카자흐스탄·라오스·태국·몽골 출신 이주민여성 9명이 참석했다. 김
의장이 직접 진행을 맡았으며, 김해시 관계자도 함께 했다. 

간담회는 최근 이슈가 된 베트남 여성 폭행사건, 익산 시장의 다문화 비하발언과 관련해 김 의장이 유감의 뜻을 전하는 것으로 시작됐다. 이어 이주여성들이 한국생활에서 느끼는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전달하는 순서로 진행됐다. 이들은 한국어 야간강좌 개설, 부부교실 마련, 독서·문화 공간 제공, 일자리 알선 등을 요청했다.

이에 김 의장은 "다문화관련 책을 도서관에 비치하는 등 다방면에서 요구사항을 수용할 수 있도록 고려하겠다"며 "다문화가족도 김해시민이다. 시가 운영하는 각종 시설과 프로그램들도 적극 활용해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시 여성아동과 가족지원팀 강미 팀장도 "오늘 나온 건의사항을 충분히 고려해 내년 사업에 반영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약속했다. 

김해뉴스 이경민 기자 min@gimhaenews.co.kr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경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김해 율하이엘주택조합 6명 무더기 실형김해 율하이엘주택조합 6명 무더기 실형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