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김해시 인구 56만 명으로 사용
  • 수정 2019.08.06 16:13
  • 게재 2019.08.06 16:10
  • 호수 433
  • 1면
  • 이경민 기자(min@gimhaenews.co.kr)

외국인 1만 8649명 포함


김해시가 앞으로 인구수를 56만 명으로 통일해 사용하기로 했다. 2017년 6월 등록외국인을 합쳐 55만 명으로 사용하기 시작한지 2년만이다.

시는 동등한 경제주체이자 사회구성원인 외국인을 같은 시민으로 봐야 한다는 시각에서 이때부터 인구수 표출에 등록외국인을 포함시켜왔다. 올 6월 말 기준 시의 순수내국인은 53만 8501명, 등록외국인은 1만 8649명이다. 둘을 합치면 55만 7150명이다.

내국인은 지난해 말 53만 3672명에서 4829명(0.9%p) 증가했고, 등록외국인은 1만 8688명에서 39명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5년간 내국인 증가율은 2015년 0.31%, 2016년 0.11%, 2017년 0.51%, 2018년 0.29%, 2019년 6월 0.9%로 올해는 상반기까지 증가율이 지난 한해의 3배를 넘어섰다.

올해 등록외국인 수를 국가별로 살펴보면 베트남이 4179명으로 가장 많고 중국(2949명), 우즈베키스탄(2354명), 인도네시아(1328명), 스리랑카(1079명), 캄보디아(1077명), 필리핀(1053명) 순이다.

김해시는 3년 후인 2022년 인구 60만 명 도달을 목표로 잡고 차별화된 시책 발굴에 힘쓰고 있다. 지속적인 인구 유입을 위해 보육·교육, 고용·경제, 주거·환경, 고령사회대책 4개 분야별 다양한 사업을 추진 중이다. 

김해뉴스 이경민 기자 min@gimhaenews.co.kr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경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재미로 보는 주간운세 2019년 12월 첫째 주재미로 보는 주간운세 2019년 12월 첫째 주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