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화포천습지 반딧불이 생태 축제 초대합니다"
  • 수정 2019.09.11 14:26
  • 게재 2019.09.11 14:21
  • 호수 0
  • 0면
  • 이현동 기자(hdlee@gimhaenews.co.kr)

 

'슬로시티 김해' 대표 명소
20·21일 첫 개최, 행사 풍성

"화포천습지 반딧불이와 생태 추억 만들기에 초대합니다"

김해시는 오는 20~21일 이틀간 한림면 화포천습지생태박물관 일원에서 올해 처음으로 '화포천습지 작은 반딧불이 생태축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축제가 열리는 화포천습지는 슬로시티 김해 이미지를 담고 있는 대표적인 곳으로 환경지표종인 반딧불이를 비롯한 다양한 곤충과 식물, 또 멸종위기종인 노랑부리저어새, 큰기러기, 황새, 독수리 등이 서식하는 곳이다.

이러한 연유에서 시는 2019 국제슬로시티 선데이 행사와 연계해 이번 축제를 기획했다. 국제슬로시티연맹은 올해 9월 29일을 전후해 일주일 가량 전 세계 슬로시티들과 슬로시티 의미를 되새기는 행사주간을 진행한다.

화포천습지 작은 반딧불이 생태축제에서는 축제 이름처럼 어두운 화포천 길을 걸으며 반딧불이를 관찰하는 2가지 체험코스를 운영한다.

1코스는 화포천습지생태박물관을 출발해 개구리산, 큰기러길, 둑방길까지 1.2㎞, 2코스는 박물관을 출발해 펼침마당, 버드나무길, 아우름마당, 창포뜰, 둑방길까지 2.2㎞ 구간이다.

아울러 마을 주민들이 친환경농업으로 가꾼 식재료를 이용한 생태식당과 화포천에서 서식하는 다양한 생물 만들기, 습지 야생화 그리기, 반딧불이 티셔츠 만들기, 병뚜껑을 활용한 친환경 조명등 만들기 같은 다양한 체험과 공연이 준비돼 있다.

조광제 시 관광과장은 "화포천습지는 국제슬로시티 김해의 대표적인 명소이나 이렇다 할 축제가 없어 이곳에 서식하는 반딧불이와 다양한 생태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축제를 기획했다"며 "올해 처음이라 부족한 면도 있을 수 있겠지만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반딧불이 체험코스는 오는 17일 오전 10시 화포천습지 홈페이지와 현장 접수한다.

또 반딧불이 티셔츠 만들기 행사 참여자는 각자 티셔츠와 손수건을 준비해야 하며 생태식당 이용자는 슬로시티운동의 취지를 살린 1회용품 사용 제한에 동참하는 의미에서 개인 수저세트와 텀블러를 지참해야 한다.

자세한 내용은 화포천습지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김해뉴스 이현동 기자 hdlee@gimhaenews.co.kr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재미로 보는 주간운세 2019년 11월 둘째 주재미로 보는 주간운세 2019년 11월 둘째 주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