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건강
김해, 건강한 도시로 거듭난다
  • 수정 2019.10.29 14:35
  • 게재 2019.10.25 09:22
  • 호수 444
  • 10면
  • 이경민 기자(min@gimhaenews.co.kr)
▲ 김해시는 24~25일 충북 보은군 보은국민체육센터에서 열린 대한민국 건강도시협의회 정기총회에서 건강도시 인증패를 받았다.

건강도시협, 김해 건강도시 인증패 수여
지난 9월 WHO 건강도시연맹도 가입


김해시가 '건강도시'로 거듭나고 있다.

건강도시는 도시의 물리적, 사회적 환경을 개선하고 지역사회 모든 구성원이 협력해 건강과 삶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는 도시를 의미한다.

김해시는 24~25일 충북 보은군 보은국민체육센터에서 열린 대한민국 건강도시협의회 정기총회에 참석, 건강도시 인증패를 받았다.

대한민국 건강도시협의회는 김해시 포함 우리나라 100개 도시가 회원으로 가입해 있다. 지자체장들이 스스로 모여 만든 단체다. 건강을 결정짓는 요소가 단순한 건강증진 정책뿐 아니라 물리적, 환경적 요인이 함께 이뤄져야 하기 때문에 지자체장의 관심과 의지가 무엇보다 중요하다.

이에 앞서 김해시는 지난달 24일 WHO(세계보건기구) 건강도시연맹 가입이 결정됐다. 그 일환으로 시는 시민건강증진대축제 때 건강도시 선포식을 개최한 바 있다. WHO 건강도시연맹 가입 인증패는 내년 홍콩에서 열리는 정기총회에서 수여 받는다.

WHO 건강도시연맹 가입을 위해 김해시는 건강지표 개발, 건강문제 조사, 건강도시 과제 선정을 위한 학술연구 용역을 완료했다. 이를 위한 조례도 제정했다.

현재 세계 186개 도시와 44개 비도시단체가 가입해 있으며 국내는 97개 도시, 경남은 7개 도시가 가입해 있다.

이종학 김해시 보건소장은 "이번 건강도시 국내 네트워크 구축으로 시민 건강 만족도를 향상시키고 건강 형평성을 달성하겠다"며 "시 정책에 건강을 덧입혀 건강한 도시 김해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김해뉴스 이경민 기자 min@gimhaenews.co.kr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경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재미로 보는 주간운세 2019년 12월 첫째 주재미로 보는 주간운세 2019년 12월 첫째 주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