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김해, 회원증 하나로 전국 도서관 이용 가능
  • 수정 2020.02.08 10:13
  • 게재 2020.02.08 10:09
  • 호수 0
  • 0면
  • 이경민 기자(min@gimhaenews.co.kr)
▲ 가야토기 모양의 건물외관이 돋보이는 봉황동 김해도서관 전경.

책이음 서비스 김해에도 시작돼
타 지역 도서관 이용도 확대 기대

하나의 회원증으로 전국 책이음 참여 도서관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가 김해시에도 시작됐다.

책이음은 문화체육관광부가 국립중앙도서관과 지자체 도서관들과 협력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통합회원증 한 장으로 전국의 책이음 참여 도서관의 도서를 별도의 회원 가입 절차 없이 대출할 수 있는 서비스이다.

김해시립도서관 기존 회원은 회원증과 신분증을 지참해 6개 시립도서관에서 전환가입이 가능하다.

비회원은 김해시민일 경우 신분증만 지참하면 되고 타 지역 주민은 김해시에서 재직()함을 증명할 수 있는 재직()증명서와 신분증을 지참해 도서관을 방문하면 신규 가입할 수 있다.

김해시 관계자는 책이음 서비스 도입으로 회원 가입 절차의 번거로움이 감소돼 지역별 도서관 이용 접근성이 확대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해뉴스 이경민 기자 min@gimhaenews.co.kr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경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김해 코로나19 확진자 1명 추가…누적 51명김해 코로나19 확진자 1명 추가…누적 51명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