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김해 10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 수정 2020.04.02 11:10
  • 게재 2020.04.02 11:04
  • 호수 0
  • 0면
  • 이경민 기자(min@gimhaenews.co.kr)
▲ 한 선별진료소 앞에서 의료진들이 분주히 움직이고 있다. 사진제공=연합뉴스

96년생 남성 영국서 입국
산청서도 첫 확진자 나와
전국 9976명, 사망자 169명

김해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또 나왔다. 

경남도와 김해시는 김해 96년생 남성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일 밝혔다. 김해 10번째 확진자이다.

이 남성은 영국에서 입국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 남성은 지난달 30일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해 광명역에서 KTX(자가격리자 전용칸)를 타고 부산역에 도착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집으로 귀가했으며 1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현재는 마산의료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산청에서도 첫 확진자가 나왔다. 

이로써 경남 전체 누적 확진자는 총 102명으로 늘었다. 이 중 완치자는 68명이고, 34명이 입원 치료 중이다.

시·군별로는 창원 27명, 거창 19명, 김해 10명, 창녕 9명, 합천·진주 각 8명, 거제 6명, 밀양 5명, 양산 4명, 고성 2명, 함안·남해·함양·산청 각 1명이다. 

한편 전국적으로는 2일 현재 전날보다 89명 늘어 총 9976명을기록했다.

지금까지 국내에서 확인된 사망자는 총 169명이다. 전날 같은 시각보다 4명이 추가됐다. 

김해뉴스 이경민 기자 min@gimhaenews.co.kr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경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재미로 보는 주간운세 2020년 5월 넷째 주재미로 보는 주간운세 2020년 5월 넷째 주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