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김해시, 골든루트산단에 스마트 비즈니스 모델 구축
  • 수정 2020.05.29 09:49
  • 게재 2020.05.28 15:58
  • 호수 0
  • 0면
  • 이경민 기자(min@gimhaenews.co.kr)
▲ 스마트시티 챌린지 예비사업 서비스 구상안

국토부 스마트시티 챌린지 예비사업 선정
스마트물류·헬스·기업지원 플랫폼 등 구축
본 사업 선정 시 2년간 총 200억 원 투입
"경제기반 스마트도시 김해 조성에 박차"

김해시가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인 '2020년 스마트시티 챌린지 예비사업'에 선정됐다.

지난해 중규모(타운) 테마형 관광 특화단지 조성사업에 선정된 김해시는 이번에 규모가 더 큰 대규모(시티) 챌린지 사업에 선정됨으로써 김해를 더 '스마트'한 도시로 만드는 데 가속도를 붙이게 됐다.

시는 이번 예비사업 선정으로 사업비 전액 15억 원을 국비로 지원 받아 올해 말까지 사업을 수행하게 된다. 내년 국토부 후속 평가를 통해 본 사업 선정 시 2년간 총 200억 원(국비 50%, 지방비 50%)의 예산이 투입된다.

스마트시티 챌린지 사업은 기업 등 민간이 보유한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활용해 도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종합적인 솔루션을 개발하고 이를 도시 곳곳에 적용하는 사업이다.

시는 지난 3월 자체 공모, 평가를 통해 스마트시티 챌린지 사업에 공동 참여할 민간기업과 대학으로 컨소시엄을 구성했다.
 
주요 사업 내용은 주촌면 골든루트산업단지를 대상으로 지속가능한 스마트 산업단지 비즈니스 모델 구축을 위해 △스마트 물류 △수요기반형 모빌리티 △스마트 헬스케어 △스마트 워크 △기업지원 플랫폼 서비스를 실증한다는 것이다.

스마트 물류는 기업 물류비용 절감을 위해 물류 창고와 제품 수송을 위한 운송차량을 가진 기업이 이를 필요로 하는 기업과 공유하는 서비스를 구현한다는 계획이다.

수요기반형 모빌리티는 근로자 출퇴근 편의 증진을 위해 경전철 봉황역과 골든루트산단 간 수요응답형 교통서비스를 제공하며, 스마트 헬스케어는 산업재해 예방을 위해 근로자 체온, 건강상태 등을 모니터링 해 근로자 건강관리 서비스를 지원하는 것이다.

또 스마트 워크는 골든루트산단 내 모든 기업을 대상으로 클라우드 기반 업무지원(메신저, 메일 등) 툴과 업무 공간을 제공해 언제 어디서나 업무 가능한 기반을 구축한다는 내용이다.

기업지원 플랫폼은 기업활동 지원을 위해 산단 내 개별 기업의 물류, 장비, 생산제품 등에 대한 정보를 통합 공유 활용할 수 있는 스마트시티 기업지원 플랫폼을 구축하게 된다. 

시는 이밖에 화재 대응과 자율항행 드론 서비스도 함께 추진키로 했다. 

허성곤 김해시장은 "2018년에 수립한 김해시 스마트도시계획을 바탕으로 도시 전 분야에 걸친 스마트시티 사업을 연차별, 단계적으로 추진하고 있다"며 "본 사업 선정으로 스마트산단의 성공적인 비즈니스 모델을 구축해 혁신성장을 주도하는 경제기반 스마트도시 김해 청사진을 완성하겠다"고 밝혔다.

김해뉴스 이경민 기자 min@gimhaenews.co.kr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경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창원서 평생 한 번 보기 어려운 대나무 꽃 활짝창원서 평생 한 번 보기 어려운 대나무 꽃 활짝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