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책(Book) 책 단신
2020년 6월 첫째주 책 단신책(BOOK)
  • 수정 2020.06.02 14:03
  • 게재 2020.06.02 14:00
  • 호수 474
  • 6면
  • 부산일보 제공(report@gimhaenews.co.kr)

용기의 정치학

슬라보예 지젝 지음
박준형 옮김 / 다산북스
444쪽 / 2만 2000원.


정치철학계의 거장이자 '행동하는 지성'으로 알려진 저자는 21세기 정치 지형부터 경제, 종교, 정치적 올바름 운동까지 세계의 면을 폭넓게 살펴본다. 거짓 희망이 어떻게 사회에 퍼져 있으며, 이 문제를 넘어 진정한 변화로 나아가기 위해 무엇을 해야 하는지를 탐구한다.


 

냉전의 지구사

오드 아르네 베스타 지음
옥창준 옮김
814쪽 / 3만 9500원.


저자는 미국 예일대 역사학과 교수. 20세기 초강대국인 미국과 소련의 제3세계 정책이 제3세계의 분노와 저항을 촉발했음을 보여준다. 미국과 소련을 넘어 중국, 인도네시아, 이란, 에티오피아, 앙골라, 쿠바, 니카라과를 포괄하며 냉전에 관한 진정한 지구사의 관점을 소개한다. 


 

2050 대한민국 미래 보고서

국회미래연구원·
오준호 지음 / 이학사
276쪽 / 1만 6000원.


대한민국의 미래를 예측하는 데 꼭 필요한 11개 분야 55개 동인을 확인하고 2050년 대한민국 미래를 예측한 책이다. 11개 분야는 기후 환경, 에너지 자원, 식량 수자원, 정보통신 기술, 생명과학 기술, 우주과학 기술, 국제정치, 북한, 정치 행정, 정주 여건, 개인과 사회 등이다. 


 

진화와 창의성

안드레아스 바그너 지음
우진하 옮김
424쪽 / 1만 7500원.


취리히대학 교수인 저자는 다윈의 진화론만으론 설명되지 않는 인류 발전의 역사를 자연과 인간이 가진 창의성을 통해 알려준다. 분자에서 나방, 산맥에 이르기까지 자연이 어떻게 창의성을 성취하고 인류가 그런 창의성을 갈고 닦을 수 있는지 보여준다.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일보 제공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창원서 평생 한 번 보기 어려운 대나무 꽃 활짝창원서 평생 한 번 보기 어려운 대나무 꽃 활짝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