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김해시, '김해형 뉴딜' 신사업 발굴 추진
  • 수정 2020.07.23 16:29
  • 게재 2020.07.23 16:27
  • 호수 0
  • 0면
  • 이경민 기자(min@gimhaenews.co.kr)
▲ 김해시청사 전경

범부처·경남도 계획과 연계 
정부 공모사업 준비 등 박차

김해시가 정부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에 대응해 김해형 뉴딜을 위한 신사업 발굴에 나섰다.

시는 이를 위해 부시장과 기획조정실장을 중심으로 전 부서 역량을 결집해 범부처와 경남도 뉴딜계획과 연계한 새로운 사업을 발굴해 나가기로 했다. 

지난 14일 정부가 발표한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은 2025년까지 디지털 뉴딜, 그린 뉴딜, 안전망 강화 3대 분야에 160조 원을 투자해 일자리 190만개를 창출하는 정부정책사업이다.

올해 즉시 추진 가능한 사업을 위해 정부는 3차 추경에 6조 3000억 원을 편성한데 이어 2022년까지 단기적으로 67조 7000억 원을 투입하는 등 2025년까지 총 160조 원을 투입한다는 계획이다. 

김해시가 추진하는 뉴딜사업 중 디지털 분야는 △공공데이터 뉴딜사업 △공공빅데이터 청년 인턴십 운영 △블록체인 시범사업 추진 △비대면 의료기기산업육성 기반구축사업 △스마트공장 고도화사업 △제조데이터 인프라 구축사업 △빅데이터 신호체계시스템 구축 △소상공인 스마트 시범상가 도입 △김해형 청년뉴딜 인턴사업 △중소유통물류센터 통합물류정보시스템 도입(서김해일반산단) △김해형 농공단지 대개조사업(2~3개) 등이다.   

또 그린 뉴딜사업은 △산업단지 자가용 태양광 보급사업(골든루트 산단 등 13개) △스마트 관망관리 인프라 구축 △근로자 스마트워크 지원 △에너지·체육 융합형 에너지신산업 구축사업(8개소) △스마트 그린도시 조성 △시내버스 친환경자동차 전환 △권역별 수소충전인프라 구축 △미세먼지 차단숲(14km) △생활밀착형숲(12ha) △전선 지중화사업 등이다.  

안전망 강화 사업은 △공공 와이파이 확대 구축이 대표적이다. 
  
김해시 이병관 기획예산담당관은 "중앙부처별 한국형 뉴딜 종합계획 후속조치로 세부계획이 마련돼 시달되고 있다"며 "김해시도 정부 정책에 따라 김해형 뉴딜사업을 발굴하고, 앞으로 있을 정부 공모사업에도 큰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해뉴스 이경민 기자 min@gimhaenews.co.kr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경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김해 비대면 여행지 ‘눈’과 ‘입’도 호강김해 비대면 여행지 ‘눈’과 ‘입’도 호강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