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BNK경남은행, 경남 소기업·소상공인 유동성 지원에 15억 출연
  • 수정 2020.08.11 10:19
  • 게재 2020.08.07 15:24
  • 호수 482
  • 4면
  • 이경민 기자(min@gimhaenews.co.kr)
▲ BNK경남은행이 7일 경남신용보증재단과 '경남지역 소상공인 등 유동성 지원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제공=BNK경남은행

경남신용보증재단과 업무 협약

BNK경남은행은 7일 경남신용보증재단과 '경남지역 소상공인 등 유동성 지원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두 기관은 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유동성 지원을 강화해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경제 활성화에 힘을 보태기로 했다.

협약에서 BNK경남은행은 협약 보증 재원으로 15억 원을 출연했다. 경남신용보증재단은 특별출연금 15억 원의 15배인 225억 원까지 협약 보증을 지원하고, 일반 보증보다 보증 비율을 우대하기로 했다.

협약 대상은 경남지역 소기업과 소상공인이다. 협약 지원 한도는 1억 원으로, 보증 만기는 5년 이내다.

김해뉴스 이경민 기자 min@gimhaenews.co.kr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경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재미로 보는 주간운세 2020년 9월 셋째 주재미로 보는 주간운세 2020년 9월 셋째 주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