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클릭 UP 핫뉴스!!
지역발생 99명 한 달 만에 두 자리
  • 수정 2020.09.13 10:32
  • 게재 2020.09.13 10:29
  • 호수 0
  • 0면
  • 디지털미디어팀(report@gimhaenews.co.kr)
▲ 코로나19 검사 기다리는 사람들. 사진제공=연합뉴스

신규확진 12111일째 100명대

국내 코로나19의 급격한 확산세는 꺾였지만, 전국 곳곳에서 집단감염이 이어지면서 13일에도 신규 확진자는 100명대로 집계됐다.

신규 확진자 수는 이달 3일부터 11일째 100명대를 유지하고 있으나 전날(136)보다는 규모가 다소 줄면서 100명대 초반을 기록했다.

다만 노인시설과 요양원 등 '감염 취약지'와 방문판매, 직장 등지에서 산발적 감염이 잇따르고 있어 확산세는 언제든 다시 거세질 수도 있는 불안한 상황이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13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21명 늘어 누적 22176명이라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는 수도권 유행이 발생한 이후 지난달 27441명으로 정점을 찍었으며, 그 뒤로는 371323299248235267195198168167119명으로 감소세를 보였지만 8일부터는 136156155176명으로 증가세를 보이다가 전날부터 이틀연속(136, 121) 다소 줄었다.

이날 코로나19 확진자 규모가 줄어든 것은 주말 검사 감소도 일부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평일인 10, 11일 검사 수는 각각 19620, 16246건이었으나 토요일인 전날에는 7813건에 그쳤다.

이날 신규 확진자 121명의 감염 경로를 보면 해외유입 22명을 제외한 99명이 지역에서 발생했다.

해외유입 사례를 제외한 지역발생 확진자 수가 100명 아래로 떨어진 것은 지난달 14(85) 이후 30일 만이다

지역별로는 서울 30, 경기 27, 인천 3명 등 수도권에서만 60명이 새로 확진됐다. 수도권의 지역발생 확진자는 전날(86)에 이어 이틀째 두 자릿수로 집계됐다.

수도권 외 지역에서는 대구 14, 충남 9, 울산 4, 부산 3, 광주·대전·경북·경남 각 2, 강원 1명 등이다.

김해뉴스 디지털미디어팀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디지털미디어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재미로 보는 주간운세 2020년 9월 셋째 주재미로 보는 주간운세 2020년 9월 셋째 주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