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BNK금융그룹, 설 특별자금 1조원 지원
  • 수정 2019.01.09 09:58
  • 게재 2019.01.09 09:57
  • 호수 405
  • 7면
  • 이경민 기자(min@gimhaenews.co.kr)
▲ BNK 부산은행 본점 전경.

 

3월 7일까지 중소기업 대상
업체별 최대 30억 원 대출



BNK금융그룹 부산은행과 경남은행이 설 명절을 앞두고 'BNK 2019 희망 가득 찬 새해맞이 특별대출'을 제공한다. 이번 사업은 자금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중소기업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설 특별자금은 1월 7일~3월 7일 두 달간 지역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각 은행별로 5000억 원씩 총 1조 원을 지원한다.

중점 지원대상은 창업 3년 미만 중소기업, BNK금융그룹과 10년 이상 거래중인 중소기업, 전통시장 소상공인 등 생계형 소상공인, 기술력 우수 중소기업, 지역 일자리 창출 기업, 지자체 전략산업 영위 중소기업이다.

업체별로 최대 30억 원까지 지원되며 중점 지원대상 기업은 최대 1.0%의 금리감면 혜택을 누릴 수 있다.

BNK금융그룹 관계자는 "설 명절을 앞두고 일시적인 자금난을 겪고 있는 지역 중소상공인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 지역을 대표하는 금융기관으로서 지역 중소기업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해뉴스 이경민 기자 min@gimhaenews.co.kr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경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인구 71만 명 대도시 면모·경전철 율하까지 연장인구 71만 명 대도시 면모·경전철 율하까지 연장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