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설 연휴 볼만한 TV 특선 영화는?
  • 수정 2019.02.04 19:32
  • 게재 2019.02.04 18:58
  • 호수 0
  • 0면
  • 디지털미디어팀(report@gimhaenews.co.kr)
▲ 영화 '신과 함께', '1987' 포스터. [사진출처=연합뉴스]


'신과 함께'·'1987' 등


설 연휴 TV에서는 다채로운 특선 영화가 상영된다.

가장 먼저 눈에 띄는 건 1천만 명 안팎이 본 흥행 영화다. SBS TV5일 오후 845'신과 함께 - 죄와 벌', MBC TV6일 오후 840분 김윤석·하정우·유해진 등 천만배우들이 대거 출연한 ‘1987’을 방송한다.

최근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김복동 할머니가 별세하면서 위안부 문제를 다룬 영화들도 눈에 띈다. 5일 오후 1035KBS 1TV에선 허스토리가 방영된다.

EBS는 해마다 명절이면 개성 있는 영화를 선보여 영화 마니아들 사이에서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올해도 다채로운 라인업을 준비했다.

4일 오후 1045끝까지 간다를 선보인다. 5일 오후 1045분엔 명량이 준비됐다.

1990년대 영화의 향수를 느끼고 싶다면 OBS가 적격이다. OBS는 연휴 기간 트루 라이즈’(5일 오후 1035)브레이브 하트’(6일 오후 1035) 등을 방송한다.

종합편성채널 JTBC5일 오후 850명당’, 6일 오후 850곤지암을 방송할 예정이다.

어린이들을 위한 애니메이션도 있다. EBS5일 오후 530분에 아이스에이지2’를 각 방송하며 연휴 마지막 날인 6일 낮 1210분엔 겨울왕국을 방영한다. 케이블 채널 OCN에선 버닝’(6일 오후 1150) 등을 선보인다.

김해뉴스 디지털미디어팀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디지털미디어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MBN ‘모던패밀리‘ 박원숙과 노주현의 만남 공개, ‘추억소환’MBN ‘모던패밀리‘ 박원숙과 노주현의 만남 공개, ‘추억소환’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