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연예 클릭 UP 핫뉴스!!
"난 이제 죽어. 고마웠어"… 류지혜, SNS에 극단적 선택 암시 심경글
  • 수정 2019.02.19 15:33
  • 게재 2019.02.19 14:03
  • 호수 0
  • 0면
  • 디지털미디어팀(report@gimhaenews.co.kr)
▲ 류지혜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심경글.  [사진출처=연합뉴스]


전 프로게이머 출신 이영호와의 진실공방 논란에 휩싸인 레이싱 모델 출신 아프리카 BJ 류지혜가 SNS에 의미심장한 글을 남겨 팬들의 걱정을 사고 있다.

19일 류지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난 이제 죽어 고마웠어 난 진짜만 말한거고 그게 다야. 스틸록스 28일치 받았어 안녕. 더 행복할 수 있었는데 그냥 내 벌이라 생각할께"라는 글을 남겼다.

이어 "왜 여자는 낙태하고도 왜 여자는 새아빠한테 성희롱 당하고도 말 못해? 왜 떳떳하지 못해? 그게 이상해? 남 인생 망치는 일이야? 내 인생은?", "나는? 행여 산다면 나는 앞으로 그렇게 안 살아. 너 스스로가 알겠지 다"라고 말했다.

앞서 류지혜는 아프리카 BJ 남순의 방송을 통해 "낙태 수술을 받은 경험이 있다"고 밝혀 파문을 일으켰다.

당사자로 지목 된 이영호는 즉시 자신의 인터넷 방송을 통해 "8년 전에 사귄 것은 맞다. 그러나 임신 확인도 못했다"며 "진짜인 건지 모르겠다. 나한테 얘기한 게 없다"고 말했다.

또한 "나한테 사과 안 하면 무조건 고소할 것"이라고 불편한 심경을 토로했다.

이영호의 입장 표명 이후 류지혜는 자신의 방송을 통해 "고소해라. 맞는 말이니까. 같이 간 산부인과 카톡 캡처가 있다"며 "서로 잘 되고자 한 것이다. 불법이지만 어쩔 수 없었다. 나도 영호도 꿈이 있었기 때문이다. 좋아했다. 사랑했고, 그게 전부"라고 밝혔다. 

김해뉴스 디지털미디어팀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디지털미디어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재미로 보는 주간 운세 2019년 5월 셋째 주재미로 보는 주간 운세 2019년 5월 셋째 주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