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연예 클릭 UP 핫뉴스!!
최종훈 FNC서 방출, "신뢰 상실로 전속계약 해지"
  • 수정 2019.03.21 18:34
  • 게재 2019.03.21 18:31
  • 호수 0
  • 0면
  • 디지털미디어팀(report@gimhaenews.co.kr)
▲ FT아일랜드 출신 최종훈이 포토라인에 서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출처=연합뉴스]


불법 영상 공유와 경찰 유착 의혹을 받는 FT아일랜드의 전 멤버 최종훈(29)이 소속사에서 방출됐다.

FNC엔터테인먼트는 21일 "지금까지 당사자 주장에 따라 진행 상황을 전달해 왔으나 최종훈의 거듭된 입장 번복으로 더는 신뢰 관계를 이어갈 수 없다고 판단했다"며 최종훈과 전속계약을 이미 해지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번 사건과 관련된 전반적인 내용은 본인이 직접 경찰 조사에서 진술한 것으로 알고 있다"며 "회사에서는 상세한 부분을 파악하기 어렵다"고 선을 그었다.

FNC는 지난 14일 입장문을 내고 최종훈의 탈퇴와 연예계 영구 은퇴를 알린바 있다.

당시 "FNC 또한 책임을 면할 수 없기에 최종훈이 사회의 일원으로서 올바른 인식을 하고 살아가도록 끝까지 지도하겠다"고 했지만 일주일 만에 최종훈과 완전히 결별을 선언했다.

최종훈은 2016년 2월 이태원에서 경찰의 음주단속에 걸려 250만 원의 벌금과 100일 면허정지 처분을 받았다. 서울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최종훈은 음주운전 단속 적발 당시 현장 경찰관에게 뇌물을 건네려 한 혐의로 입건됐다. 

김해뉴스 디지털미디어팀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디지털미디어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김해 율하이엘주택조합 6명 무더기 실형김해 율하이엘주택조합 6명 무더기 실형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