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연예 클릭 UP 핫뉴스!!
장재인, 남태현 양다리 폭로 "양심 갖고 살아라"
  • 수정 2019.06.07 09:54
  • 게재 2019.06.07 09:51
  • 호수 0
  • 0면
  • 디지털미디어팀(report@gimhaenews.co.kr)
▲ 가수 장재인이 자신의 SNS에 게시한 캡쳐본.


가수 장재인이 공개열애를 인정한 '더 사우스' 멤버 남태현의 양다리 의혹을 SNS를 통해 폭로한 뒤 글을 삭제해 파장이 일고 있다.

장재인은 7일 새벽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카카오톡 메시지 캡처본을 올렸다. 남태현이 다른 여성 A 씨와 나눈 대화로 보이는 메시지와 A 씨가 자신에게 남태현에 대해 폭로하는 메시지, '작업실' 멤버들에게 전하는 메모였다.

첫 번째 대화에서는 A 씨가 남태현으로 보이는 인물에게 "헤어졌다고 거짓말하고 사람가지고 노는 건 좀 아니지 않나. 그 분과 나는 무슨 죄냐"며 자신의 친구가 용산의 영화관에서 남태현과 장재인을 목격했다고 말했다. 이에 남태현은 "넘겨짚지 말라"며 부인했다.

이어진 캡쳐본에서 장재인은 "알아가는 사이에 멋대로 공개 연애라고 인정해버려서 내 회사분들, 내 상황 곤란하게 만들어놓고 이렇게 살려면 공개를 하지 말아야지. 왜 그렇게 공개 연애랑 연락에 집착하나 했더니 자기가 하고 다니는 짓이 이러니까 그랬다"며 "그동안 다른 여라분들을 조용히 넘어갔나 본데 나는 다른 피해자 생기는 거 더는 못 본다. 정신 차릴 일은 없겠지만 최소한의 양심은 가지고 살아라"고 말했다.

마지막 메모장에서는 "작업실 멤버들. 단체방 나간거, 연락 끊긴 거 많이 미안하게 생각한다. 저 분이 다른 사람들과 연락하는 거, 특히 '작업실' 단체방 연락하는 거로 너무 많이 화를 내서 내가 나가기로 한 거였다. 좋은 사람들과 멀어져 마음이 안 좋다"고 심경을 털어놨다.

한편 장재인과 남태현은 tvN 리얼리티 프로그램 '작업실'에 함께 출연하며 연인으로 발전했다. 지난 4월 열애를 공식 인정했다.


다음은 장재인의 폭로문 전문이다.

알아가는 사이에 멋대로 공개연애라고 인정해버려서
내 회사분들 내 상황 곤란하게 만들어놓고 
이렇게 살려면 공개를 하지 말아야지.
왜 그렇게 공개 연애랑 연락에 집착하나 했더니 
자기가 하고 다니는 짓이 이러니까 그랬네. 
남태현씨 그리고 특히나 남태현씨 팬들
저한테 악성 디엠 악플 좀 그만 보내요.
그동안 다른 여자분들은 조용히 넘어갔나본데
나는 다른 피해자 생기는 거 더 못 본다.
정신차릴 일은 없겠지만 최소한의 양심이라도 가지고 살아라.

@souththth +작업실에서 선약이라고 우겼어 라고 얘기하라 한 거 저 분이에요~
본인이 여기저기 약속하고 깐거 자기 이미지 안 좋을까봐 걱정하길래 제가 우긴거로 하기로 했었습니다. 

작업실 멤버들, 단체방 낙나거 연락 끊긴거 많이 미안하게 생각해요.
저 분이 다른 사람들과 연락하는 거
특히 작업실 단체방 연락하는 거로 너무 많이 화를 내서 제가 나가기로 한 거 였어요.
제 메모에요. 다른 사람도 자기 처럼 사는 줄 알았나봅니다.
좋은 사람들과 멀어져 마음이 안 좋네요.

김해뉴스 디지털미디어팀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디지털미디어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재미로 보는 주간 운세 2019년 8월 넷째 주재미로 보는 주간 운세 2019년 8월 넷째 주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