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클릭 UP 핫뉴스!!
안나푸르나서 한국교사 4명 실종
  • 수정 2020.01.18 21:51
  • 게재 2020.01.18 21:42
  • 호수 0
  • 0면
  • 디지털미디어팀(report@gimhaenews.co.kr)
▲ 네팔 교육봉사 나선 교사 4명이 눈사태로 실종됐다. 사진은 2017년 네팔 안나푸르나 베이스캠프 모습. 사진제공=연합뉴스

네팔 히말라야 안나푸르나를 트레킹하던 한국인 교사 4명과 현지인 가이드 23명이 갑작스러운 눈사태를 만나 실종됐다.

네팔 구조당국은 사고 현장에서 헬기를 투입해 본격적인 수색구조 작전에 착수했지만, 며칠째 폭설이 이어지는 등 기상 여건이 좋지 않아 수색에 애로를 겪고 있다.

실종자들은 모두 충남교육청 소속 현직 교사들이다. 지난 13일 충남지역 10개 학교 교사 11명이 한국을 출발, 25일까지 네팔 현지에서 교육 봉사활동을 진행할 예정이었다.
 

이번 사고는 현지시간 17일 오전 103011(한국시간 오후 145215) 안나푸르나 베이스캠프(ABC) 트레킹 코스인 데우랄리 지역(해발 3230)에서 하산하는 과정에서 발생했다.

트레킹에 나섰던 교사 9명은 데우랄리를 향해 걸어가다 기상상태가 급변한 것을 보고 하산을 결정했다.

선두그룹에 속한 교사 4명과 가이드 2명이 먼저 내려가고 그 뒤로 교사 5명과 가이드가 뒤를 따랐다. 눈사태가 발생한 것은 그로부터 얼마 지나지 않아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선두그룹 6명이 갑작스러운 눈사태에 휩쓸렸고, 뒤따르던 일행은 신속히 몸을 피했다. 충남교육청은 실종된 4명이 이모(56·), 최모(37·), 김모(52·), 정모(59·) 교사라고 밝혔다.

정부는 사고 소식이 접수된 직후 외교부와 주네팔대사관으로 구성된 비상대책반을 가동하는 한편 18일 오후 외교부 직원들로 구성된 신속대응팀을 현지에 급파했다.

김해뉴스 디지털미디어팀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디지털미디어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김해 코로나19 확진자 추가 발생...누적 52명김해 코로나19 확진자 추가 발생...누적 52명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