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공무원노조 김해지부, 복지공무원 폭행 가해자 엄벌 촉구
  • 수정 2020.05.20 22:05
  • 게재 2020.05.20 22:00
  • 호수 0
  • 0면
  • 이현동 기자(hdlee@gimhaenews.co.kr)
▲ 전국공무원노동조합 김해시지부 김주수 지부장이 최근 일어난 행정복지센터 복지담당공무원 폭행사건 가해자의 엄벌을 촉구했다.

기초연금 감소 앙심 품고 폭행
노조, 무관용 원칙 수사 촉구

전국공무원노동조합 김해시지부는 지난 19일 김해중부경찰서를 방문, 최근 일어난 행정복지센터 복지담당공무원 폭행사건 가해자의 엄벌을 촉구했다.

악성 반복민원인 A(71) 씨는 자신의 기초연금수급액이 줄어든데 앙심을 품고 지난 11일 낮 1210분 김해시 북부동행정복지센터 내 복지팀을 찾아가 갖은 욕설과 함께 폭력을 휘둘러 사회복지담당 공무원 B(40) 씨에게 전치2주의 상해를 입혔다. B씨는 당시 충격으로 정신과 치료를 병행하고 있다.

A 씨는 현재 김해중부경찰서에 특수공무수행방해치상 혐의로 입건돼 조사를 받고 있다.

김해시공노조 김주수 지부장은 이날 오전 중부경찰서 정문 앞에서 폭력 민원인 엄벌을 요구하는 1인 시위를 한데 이어 경찰서 형사과장을 면담하고 무관용 원칙에 따른 철저한 수사를 촉구하는 조합원 1178명의 탄원서를 전달했다.

김 지부장은 이번처럼 사건화 되는 폭행은 빙산의 일각에 불과하다 할 정도로 행정 최일선에 만연한 폭력 실상을 감안할 때 좋은 게 좋다는 식의 관행적 대응은 더 이상 용인되어서는 안 된다공무원노조 김해시지부는 악성민원인에게 관용을 베풀지 않을 것이며 이번 사건은 변호사를 선임해 강력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김해뉴스 이현동 기자 hdlee@gimhaenews.co.kr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재미로 보는 주간운세 2020년 5월 넷째 주재미로 보는 주간운세 2020년 5월 넷째 주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