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과이웃 재미로 보는 주간 운세
재미로 보는 주간운세 2020년 7월 둘째 주주간 운세
  • 수정 2020.07.07 14:07
  • 게재 2020.07.07 14:03
  • 호수 479
  • 9면
  • 현대철학원 제공(hera60007@naver.com)

60년생 마음만 조급할 뿐. 일의 지연이 예상되나니 조급해 말고 순리대로 풀어나갈 것. 72년생 금전운이 좋다. 그동안 챙기지 못한 사람에게 선물을 하면 좋을 듯. 84년생 모처럼의 여유를 즐겨보라. 미뤄둔 계획도 실천하면 좋겠다. 96년생 모든 일이 순조롭다.


61년생 성급한 판단과 인간관계는 모두 피해 가야한다. 73년생 소탐대실 말고 큰마음으로 큰 뜻을 품을 것. 85년생 마음 다칠 일이 있으니 이번 주는 고요히 자신에게 충실 하라. 97년생 화 안내는 그 얼굴이 참다운 공양구요, 부드러운 말 한마디 미묘한 향이로다.


62년생 컨디션이 좋은 시기. 일의 성과도 크겠다. 74년생 이번 주는 대내외적으로도 실속이 있는 한 주. 금전재수도 있다. 86년생 삼가고 조심해야한다. 단순한 시간 보내도록 노력하기. 차 조심, 사람 조심. 98년생 투쟁해서 얻어야 하는 것은 아직 때가 아니다. 


63년생 렌즈를 바꿔 보라. 원하는 것이 보일 테니. 75년생 행운의 주인공은 준비하고 실천하는 사람의 것. 87년생 하늘에는 측량하기 어려운 비바람이 있고, 사람에게는 아침저녁으로 바뀌는 불행이 있음을 알라. 겸손하고 감사하게. 99년생 언제나 근면성실해야. 


52년생 마음그릇에 따라 화복이 함께 하는 한 주. 64년생 늘어난 일 때문에 두서없이 진행하면 착오가 생긴다. 계획하고 메모하라. 76년생 혼자서는 할 수 없는 일을 여러 사람의 도움으로 이뤄내겠다. 88년생 사람을 사로잡는 힘은 순수한 영혼과 맑은 에너지.


53년생 생각 줄이기. 지금에 집중하고 지금에 감사하기. 65년생 어려운 시기에 헛된 꿈  꾸다가 오히려 일이 꼬일 수 있다. 자신의 일에 집중하라. 77년생 내근보다는 외근이 실속이 있다. 안전운행에 각별히 신경 써라. 89년생 일이 조금 더뎌도 성실한 자세로 임할 것.


54년생 내 나이가 어때서. 사랑하기 딱 좋은 나이다. 66년생 그대가 곁에 있어도 나는 그대가 그립다. 항상 처음을 기억한다면. 78년생 발 없는 말이 천리를 간다. 항상 말조심해야. 90년생 바람과 인연은 다르다. 인연이 아니라면 억지를 부리지 않도록 해야 한다.  


55년생 실속을 챙길 수 있는 한 주. 좋은 기회이니 꼭 해결해야 할 일이 있다면 미루지 말기. 67년생 자신에게 집중하라. 일이 아닌 것에 관심을 가지면 애만 닳는다. 79년생 제3자의 개입으로 힘들 수 있다. 예스, 노를 잘할 것. 91년생 여유를 가지고 순리대로.


56년생 가지고 싶은 것이 있다면 기쁘게 장만할 수도. 68년생 바쁘게 일하라. 일한 만큼 수입도 만족스러울 듯. 80년생 마음이 기쁘다. 만나는 사람들과 화합하니 덩달아 좋은 일도 많겠다. 92년생 자신을 최고의 멋쟁이로 가꿔라. 저절로 신사, 숙녀가 될 듯. 


57년생 대인관계에 실속이 없다. 상처받기 싫다면 자신에게만 집중하라. 69년생 힘들다고 포기 하지 말기. 매순간 최선을 다한다면 하늘은 당신 편. 81년생 남이 보기에는 당신이 최고인데, 당신은 지치고 힘이 든다. 93년생 일이 뜻대로 되지 않을 때는 기도하라. 


58년생 평정심을 유지할 것. 기다린 보람이 있을 듯. 70년생 문서관리 잘하고 남의 일에 참견하지 말라. 82년생 한 가지만 제대로 하라. 나머지 시간에는 자신을 위해 투자할 것. 94년생 크고 작은 일이라도 본인이 결정하고 본인이 선택해야 후회가 없을 것.


59년생 이번 주는 하고 싶은 일이 있다면 뭐든 실천하는 것이 좋다. 71년생 갖가지 힘 가운데 행복의 힘이 가장 뛰어나다는 것을 명심하라. 83년생 인간의 마음은 온 우주를 가득 채울 수도 바늘구멍보다 작을 수도 있다. 95년생 행복이란 정신적인 만족.    김해뉴스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현대철학원 제공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김해 신규 아파트 '반값 전세' 타격김해 신규 아파트 '반값 전세' 타격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