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획.특집 반려동물
'반려견 밥·간식 값' 월평균 14만 원
  • 수정 2019.04.17 11:45
  • 게재 2019.04.17 10:31
  • 호수 418
  • 14면
  • 디지털미디어팀(report@gimhaenews.co.kr)
▲ 반려동물 애완견 사료. [사진출처=연합뉴스]

 
구매처 인터넷 44% 대형마트 22%
사료 원산지 국산 58% 미국 26%

 

반려견을 키우는 애견인들이 개 사료와 간식비로 매달 평균 14만 원 가량을 쓴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소비자단체인 녹색소비자연대전국협의회는 지난해 8월 수도권에 사는 애완견 주인 500명을 대상으로 반려동물 사료 및 간식 유통실태를 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최근 밝혔다.

이번 조사에서 응답자들이 키우는 반려견 수는 1마리가 80.8%로 가장 많았다. 2마리는 16.6%, 3마리는 1.6%, 4마리 이상은 1.0%를 차지했다.

이들이 반려견 사료와 간식으로 한 달에 쓰는 비용은 평균 14만 원 가량 됐다. 사료 구입 비용은 월 평균 8만 4000원, 간식은 5만 5000원이었다.

월평균 사료 구매 비용으로는 '6만∼10만원'이 29.0%로 가장 많았으며, 간식 구매 비용으로는 '3만원 이하'가 51.7%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다.

사료와 간식을 주로 사는 쇼핑 경로는 온라인 쇼핑몰과 대형마트이었다.

사료 구매 장소로 인터넷 쇼핑몰이 43.8%로 가장 많았고 이어 대형마트 22.2%, 동물병원 13.0% 순으로 나타났다.

간식을 주로 사는 곳 역시 응답자의 36.2%가 인터넷 쇼핑몰을 꼽았고 대형마트가 25.0%, 애견용품 할인매장이 14.8%로 그 뒤를 이었다.

반려견 사료 원산지로는 한국이 58.2%를 차지해 국산 사료에 대한 선호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미국 26.2%, 유럽 9.2%의 응답률을 보였다.

사료와 간식과 관련해 애견인들은 △반려견의 건강을 위해 사료·간식에 알레르기 성분 표시 확대 △사료나 간식에 사용되는 원료 안전성 검사 강화 △국내 사료원료 등급에 대한 기준이나 인증기준 필요 등을 요구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디지털미디어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김해 새 아파트 '반값이하 전세' 속출김해 새 아파트 '반값이하 전세' 속출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