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김해서부경찰서장, 부하에 부적절한 행동해 대기발령
  • 수정 2019.10.20 18:13
  • 게재 2019.10.20 17:37
  • 호수 0
  • 0면
  • 이현동 기자(hdlee@gimhaenews.co.kr)


김해서부경찰서장이 부하 직원에게 부적절한 행동을 한 것으로 알려져 대기발령됐다.

경남지방경찰청은 19일 정재화 김해서부경찰서장을 대기발령하고 진영철 경남경찰청 경비교통과장을 후임 김해서부경찰서장으로 발령했다고 20일 밝혔다.

정 전 서장은 최근 경찰 관련 외부 협력 단체와 회식 자리에서 부하 직원 2명에게 부적절한 행동을 했다는 진정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진정서를 접수한 경찰청은 감찰조사를 통해 사실관계를 확인하고 있다.

경찰청은 감찰조사 과정이지만, 진정서 사안 자체가 부적절한 만큼 서장을 우선 대기발령 조치한 상태다. 

한편 이번 발령으로 공석이 된 경남경찰청 경비교통과장에는 제옥봉 치안지도관을 발령했다.

김해뉴스 이현동 기자 hdlee@gimhaenews.co.kr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재미로 보는 주간운세 2019년 11월 둘째 주재미로 보는 주간운세 2019년 11월 둘째 주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