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장유소각장 객관적 검증에 노력”
  • 수정 2019.03.26 15:26
  • 게재 2019.03.19 16:35
  • 호수 414
  • 3면
  • 배미진 기자(bmj@gimhaenews.co.kr)
▲ 지난 15일 김정호 국회의원 지역사무실에서 열린 공대위와의 간담회 모습.


김정호 국회의원·공대위 간담회
유해물질 배출 등 사실관계 확인



김정호(김해을) 국회의원이 장유소각장의 증설·이전 문제에 대해 "객관적 검증에 의해 장유소각장 문제에 대한 우려가 현실적으로 확인된다면 6·13 지방선거 당시 내걸었던 현대화 공약을 파기할 수도 있다"고 말했다.

김 의원은 지난 15일 자신의 지역사무실에서 '장유소각장 증설반대 이전촉구 김해시민사회 공동대책위(이하 공대위)'와 간담회를 열고 이같이 밝혔다.

공대위에 따르면 이날 김 의원은 장유소각장 증설반대 및 이전촉구 주민비상대책위와 공대위, 부곡주민지원협의체, 김해시, 인제대 교수진들과 만나 장유소각장에 대한 입장을 듣고 소통하겠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악취문제, 다이옥신배출, 주민건강, 김해시의 절차적 정당성에 대해 사실관계를 확인해보겠다며 주민이 추천하는 기관과 내용·방법에 의한 과학적인 조사를 실시할 것을 약속했다. 또 이에 따른 결과에 대해서는 서로가 열린 입장에서 받아들일 것을 당부했다.

공대위는 김 의원에게 △2017년 경남지역의 사업장 대기오염물질 연간 배출량 △폐기물 소각시설 주변 주거지역 점유율 및 보건상 취약 시설의 수를 가중치에 따라 총 점수로 환산한 순위 △스토커방식 소각로와 열분해방식 소각로의 설비특징 비교표 등 소각장과 관련한 각종 자료를 제출했다.

공대위는 "행정절차상 팩트체크가 필요한 부분은 어느 한 쪽에서 제시하는 일방적인 자료로 확인돼서는 안 된다"고 밝혔다. 

김해뉴스 배미진 기자 bmj@gimhaenews.co.kr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미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no image김해시, '미세먼지 잡기'에 490억 원 투입한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