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김해형 강소기업' 육성 물꼬 튼다
  • 수정 2019.02.19 16:37
  • 게재 2019.02.12 16:27
  • 호수 409
  • 17면
  • 이경민 기자(min@gimhaenews.co.kr)
▲ 김해시는 12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BNK경남은행, NH농협은행 김해시지부, 기술보증기금, 경남중기청, 중소기업진흥공단 경남동부지부, 경남 KOTRA지원단 등 6개 기관과 '김해형 강소기업 육성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제공=김해시


김해시 - 금융·유관기관 MOU
2300억 원 금융지원 협력 약속
이달 중순 지원대상 기업 모집

 

김해시가 김해형 강소기업을 육성하기 위해 금융·유관기관과 손을 잡았다.
 
시는 12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BNK경남은행, NH농협은행 김해시지부, 기술보증기금, 경남중기청, 중소기업진흥공단 경남동부지부, 경남 KOTRA지원단 등 6개 기관과 '김해형 강소기업 육성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지자체와 금융·유관기관이 힘을 모아 강소기업 육성을 위한 다양한 지원책을 이끌어 낸 '경남 신경제지도' 모범사례로 평가받는다. 참여기관들은 2300억 원대의 자금을 조성하고 기업금융지원에 힘을 모으기로 합의했다.
 
우선 시는 김해형 강소기업 선정업체에 기업 당 5000만 원을 투입한다. 또 '중소기업 육성자금'으로 2.5%p 이자차액 보전 2200만 원을 지원한다.
 
농협은행과 경남은행은 연간 각각 1000억 원까지 최대 1.2%p 대출금리로 우대지원 할 예정이다. 기술보증기금은 연간 300억 원 규모의 보증지원과 함께 보증료를 최대 0.3% 추가 감면해주기로 약속했다.
 
경남중기청과 중진공 경남동부지부, 코트라의 지원도 힘을 보탠다.
 
경남중기청은 R&D 기획역량 강화교육과 전문가 코칭, 원스톱 기업지원 비즈니스 링크지원을 제공한다. 뿐만 아니라 수출 유망 중소기업 지정 시 가점도 부여한다.
 
중진공 경남동부지부는 정책자금 신규 대출 시 최대 0.3% 금리우대, 개발기술사업화자금 우선 심사, 업종별 전문가를 통한 사후 기업 관리를 지원하기로 했다.
 
코트라는 경남코트라지원단 상담회, 판로개척 지원사업 시 우선 선발, 수출전문위원 1대 1 상담을 통해 기업성장을 도울 전망이다.
 
허성곤 시장은 협약식에서 "앞으로 의생명·조선·자동차 등 신성장산업 분야에 특화된 김해형 강소기업을 육성해 지역경제성장을 이루는 동력이 되게 할 것"이라며 "지역중소기업들이 강소기업을 넘어 세계적인 기업으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금융기관과 유관기관의 적극적인 협조와 지원을 당부한다"고 밝혔다.
 
한편 김해시는 이달 중순께 전년도 매출액 50억 원 이상인 기업 중 혁신성과 성장 잠재력이 높은 기업을 대상으로 김해형 강소기업을 모집할 계획이다.
 
김해형 강소기업으로 선정되면 △종합경영진단 △전략 수립 △핵심과제 지원 △중장기 R&D 기획 등의 기업성장 맞춤형 프로그램을 지원받을 수 있다. 

김해뉴스 이경민 기자 min@gimhaenews.co.kr

<저작권자 © 김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경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MBN ‘모던패밀리‘ 박원숙과 노주현의 만남 공개, ‘추억소환’MBN ‘모던패밀리‘ 박원숙과 노주현의 만남 공개, ‘추억소환’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비밀글로 설정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